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한인 여성 직업 훈련 돕습니다"…한미여성회 내일 런천 행사

한미여성회(KAWA·에스더 김)가 제 18회 베네핏 런천행사를 개최한다.   이 행사는 내일(24일) 11시 옥스포드 팰리스 호텔에서 열리며(티켓 150달러) 이 런천에서 모금된 기금은 한인 여성 직업 훈련에 쓰일 예정이다. 에스더 김 회장은 "지난 6년 간 한미여성회는 한인여성 60여명을 간호조무사(CNA)가 되도록 도와주었다"며 "그 중 한 분은 웨이트리스였는데 한미여성회에서 하는 직업 훈련을 마치고 이제는 병원에서 일한다"고 설명했다. 한미여성회 직업 훈련 프로그램은 한인 여성이 CNA외에도, 약사 보조(Pharmacy Technician), 채혈사 등이 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고 시험 준비 전 각 분야에 필요한 영어교실도 제공한다. 영어교실은 주 2회로 1회는 한미여성회 회관(1932 10th Ave.)에서 대면으로, 나머지 1회는 비대면으로 진행된다.     한인여성회는 YWCA에서 한인사회를 위해 봉사하던 여성회원들이 YWCA 경제난으로 더이상 봉사활동이 어려워지자 한인 단체로 독립한 것이 그 역사의 시작이다. 2004년부터 한미여성회는 전화상담, 이웃돕기, 구제 및 재난돕기, 사회봉사, 직업훈련 등에 힘써왔다. 박지혜 이사장은 “저소득층 산모를 위한 손으로 만든 신생아 베넷 저고리와 환자용 무릎 덥개를 그동안 타운 인근에 위치한 병원에 전달해왔다"며 "이 모든 것이 기독교정신을 바탕으로 한인이민여성의 권익신장에 이바지해온 KAWA의 전통”이라고 소개했다.   이번 런천에서 사일런트 옥션이 진행될 예정으로 가전제품부터 명품까지 다양한 물품이 옥션되고 그 수익금 또한 직업교육 훈련에 쓰일 예정이다.   한편, 에스더 김회장은 "지난 2020년과 2021년 한인여성회의 근속 봉사자들이 대통령 자원봉사 서비스 상을 2년 연속 받았다"며 "올해도 좋은 결과가 있기를 기대한다"고 포부를 밝혔다. 글·사진=김수연 기자사설 한미여성회 부회장 최경실 박지혜 이사장 회장 이수미

2022-06-22

“무료로 영정사진 찍으세요” KAWA·사진작가협회

“오래오래 건강하시라는 마음을 담아 장수 사진을 찍어드리겠습니다.”   70세 이상 한인 시니어들의 영정사진을 무료로 촬영하는 행사가 진행된다.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한미여성회(KAWA·에스더 김)와 남가주사진작가협회(회장 김상동)가 함께 진행하는 이번 ‘사랑의 사진촬영 행사’에는 7명의 사진작가가 자원봉사자로 참여해 한미여성회 회관(1932 10th Ave., LA)에서 영정사진을 촬영한다.     한미여성회는 촬영하는 시니어들의 헤어와 메이크업을 지원하고 필요한 경우 여성에게는 한복도 제공한다.     에스더 김 회장은 “시니어들에 꼭 필요한 것이 영정사진이라고 생각해 올해 다시 시행하게 됐다”며 “본인의 얼굴 사진이 필요한 한인 시니어들은 언제든지 연락해달라”고 설명했다.   김상동 사진작가협회장은 “안타깝게도 코로나19팬데믹기간동안 영정사진을 준비하지 않고 있다가 휴대폰에 있는 사진을 확대해 사용하는 한인들을 꽤 많이 만나고 있다”며 “팬데믹으로 집에만 계셨던 많은 한인이 마지막 길을 잘 정리할 수 있도록 돕겠다”고 덧붙였다.   김 회장은 이어 “촬영한 사진은 큰 액자에 맞춰 걸어둘 수 있게 가로 11인치, 세로 18인치로 인화해 드릴 예정”이라며 이번 기회에 필요한 한인 시니어들의 연락과 참여를 부탁했다.   관심 있는 한인들은 한미여성회에 전화로 예약해야 한다.   ▶문의: (323)660-5292 장연화 기자사진작가협회 영정사진 김상동 사진작가협회장 한인 시니어들 한미여성회 회관

2022-05-02

새 커리어 찾는 한인 여성 지원…새 건물 이전한 한미여성회

“함께 봉사하며 배우는 기회 나눠요.”   기독교 정신을 바탕으로 한인 여성들의 권익 신장과 교육, 봉사활동을 돕는 한미여성회(KAWA·회장 에스더 이)가 최근 이전한 크렌쇼와 워싱턴 인근의 새 장소에서 프로그램을 재개한다고 밝혔다.     에스더 이 회장은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중단했던 지역봉사 활동과 문화생활 프로그램, 직업교육 및 장학금 지원 프로그램을 다시 시작했다”며 “도움이 필요한 여성들은 언제든지 찾아달라”고 강조했다.     KAWA의 지역봉사 프로그램은 ▶합창단 양로원 봉사 ▶무료 헤어컷 서비스 ▶말기 암 환우 도시락 만들기 ▶저소득층 산모를 위한 신생아 옷 만들기 ▶환자 무릎 덮게 만들기로 매주 월요일과 화요일에 진행한다. 또 문화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매주 수요일마다 서양미술사를, 금요일에는 스마트폰 사용법을 가르친다.     새로운 직업을 찾는 한인 여성들을 위한 직업교육 및 장학금 지원 프로그램도 6년째 운영 중이다. 지금까지 이 프로그램을 통해 56명이 졸업하고 새 직업을 찾았다는 이 회장은 “올해 들어서만 벌써 6명이 채혈사 과정에 등록해 공부하고 있으며 1명은 약사 보조사 과정을 받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들이 졸업하고 자격증을 받으면 취업할 곳도 알선할 계획이다.   이 밖에도 가정문제나 신앙갈등, 소비자 권익 보호 등에 대해 전화 상담도 받으면서 도움이 필요한 이웃에게 기본 생활필수품이 담긴 ‘러브박스(Love Box)’를 전달하고 생활보조금(Helping Hand)‘도 보조한다. 팬데믹으로 어려움을 겪던 지난해에도 총 22명에게 평균 450달러의 생활비를 지원했다.   이 회장은 “한미여성회는 여성들을 위한 단체다. 올해도 더 많은 한인 여성들을 돕고 지원하겠다”며 한인들의 관심과 참여를 부탁했다.   ▶주소 및 문의: 1932 10th Ave., Los Angeles, (323)660-7979   글·사진= 장연화 기자한미여성회 인터뷰 피플 한미여성회

2022-03-22

한미여성회총연, 4월에 전국대회…차세대 리더십 콘퍼런스도

한미여성회총연합회(회장 실비아 패트, 이하 한미여성회) 전국대회 및 차세대 리더십 콘퍼런스가 4월 2~4일 버지니아주 워싱턴 힐튼호텔에서 열린다.     한미여성회 측은 “회원들의 유대강화와 정체성을 확립하는 전국대회와 책임감을 갖춘 리더를 육성하는 회원 자녀 초청 차세대 리더십 콘퍼런스를 4월에 열게 됐다”고 밝혔다.     우선 한미여성회 전국대회는 다문화가정 여성과 한인 2세 누구나 참가할 수 있다. 이번 전국대회에는 캘리포니아주, 미시간주, 유타주, 네바다주 등 전국 회원들이 참가할 예정이다. 참가 희망자는 웹사이트(www.kawausa.org)에서 신청서를 내려받을 수 있다.   차세대 리더십 콘퍼런스는 ‘드리머 2022(Dreamer2022)’를 주제로 열린다. 회원 자녀 등 참가자는 ▶연방의회 ▶워싱턴 모뉴먼트 ▶링컨 기념관 ▶제퍼슨 기념관 ▶마틴루터 킹 기념관 ▶한국전 참전용사 기념공원 등을 견학한다. 또한 선출직 정치인과 만나 대화하는 시간도 갖는다.   실비아 패튼 회장은 “미국에서 다문화가정을 이룬 한인 여성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김형재 기자한미여성회총연 전국대회 차세대 리더십 한미여성회 전국대회 한미여성회총연 4월

2022-01-30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