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일본은 있고 한국은 없네…가장 이민 가고 싶은 나라 1위는?

28일(현지시간) 캐나다 브리티시컬럼비아주 밴쿠버의 보행자 구역으로 변한 개스타운 거리를 여행객들이 걷고있다. 신화=연합뉴스
전 세계인들이 가장 이민 가고 싶어하는 나라 1위는 캐나다인 것으로 나타났다.


4일(현지시간) 뉴욕포스트는 퍼스트 무브 인터내셔널이 구글 검색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사람들이 가장 이주하고 싶은 나라는 캐나다라고 보도했다.

구글에서는 지난 1년 동안 150만 건 이상의 ‘캐나다 이민’ 관련 검색 기록이 집계됐다.

하지만 퍼스트 무브 인터내셔널은 캐나다 이민이 기대와 달리 현실에서 여러 어려움이 많다고 지적했다.



캐나다 이주민들은 높은 물가로 고통을 받고 있고 특히 밴쿠버와 토론토 같은 대도시는 세계에서 가장 비싼 도시 중 하나라는 점이 그 이유로 꼽혔다.

2위는 120만 건 이상의 검색 기록을 차지한 호주였다. 호주는 따뜻한 날씨, 친절한 시민들, 세계적인 교육 및 공공 의료 시스템으로 세계인들에게 주목 받고 있다.

3위 뉴질랜드에 이어 스페인과 영국이 그 뒤를 이었다.

그밖에 포르투갈과 일본이 각각 6위와 7위를, 독일, 프랑스, 스위스 등 유럽 부유국이 상위 10위 안에 들었다.

한편 미국은 10위 안에 들지 못한 것으로 나타났다. 6년 전 여론조사기관인 갤럽이 2015~2017년까지 전 세계 154개국 성인 50여만 명을 대상으로 같은 조사를 했을 당시 미국이 1위로 선정된 것과는 상반되는 결과이다.

뉴욕포스트는 높은 생활 물가와 미국인들의 반이민 정서로 미국이 순위에서 밀려난 것으로 평가된다고 보도했다.

스웨덴, 노르웨이, 덴마크, 핀란드 등 북유럽 국가들은 길고 혹독한 겨울로 순위 안에 들지 못했다.

한국은 순위 안에 들지 못하면서 아시아에서는 유일하게 일본이 이민 가고 싶은 나라 톱10에 들어간 국가가 됐다.



배재성(hongdoya@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