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5호선 마포역서 '수상한 캐리어 있다' 신고…한때 무정차 통과

마포역 자료사진. 연합뉴스
서울 지하철 5호선 마포역에 폭발물로 의심되는 물체가 있다는 신고가 접수돼 한때 열차가 양방향 무정차 통과했다.

7일 서울교통공사와 소방 등에 따르면 이날 1시 58분쯤 역 직원이 '마포역 승강장에 캐리어 가방이 덩그러니 있다. 폭발물일 수 있으니 확인해달라'며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이 현장에 출동해 여행용 가방의 내용물을 확인한 결과 가방 안에는 옷가지 등이 발견됐으며, 폭발물 등 위험물질은 발견되지 않았다.

공사 측은 만일의 사태에 대비해 5호선 상·하행선 모두 오후 2시 39분쯤부터 마포역을 무정차 통과시켰다. 열차는 이날 오후 3시 18분쯤부터 정상 운행됐다.






김은빈(kim.eunbin@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