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단독] 금융위원장 김병환, 환경부장관 김완섭 내정…오늘 발표

김병환 기획재정부 1차관
윤석열 대통령이 새 금융위원장으로 김병환(53) 기획재정부 제1차관을, 환경부 장관으로 김완섭(56) 전 기획재정부 2차관을 지명한다고 여권 고위 관계자가 3일 전했다. 이 관계자는 이날 중앙일보와의 통화에서 “윤 대통령이 김주현 금융위원장의 후임으로 김 차관을 내정했고, 한화진 환경부 장관 후임으로 김 전 차관을 내정했다”며 “4일 발표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1993년 행정고시 37회로 공직에 입문한 김병환 차관은 옛 재정경제원에서 공직을 시작해 금융정책실 증권업무담당관실, 증권제도담당관실 등에서 근무하며 금융정책 경험을 쌓았다. 기재부에서는 경제정책국 자금시장과장, 경제분석과장 등을 역임하며 중동호흡기증후군(MERS) 대응을 총괄하는 등 위기 대응에도 강점을 보였다. 여권 관계자는 “큰 방향성을 제시하며 정책을 힘 있게 추진하는 ‘선이 굵은’ 리더십의 소유자”라고 소개했다. 미주개발은행(IDB) 등에서 근무하며 국제적인 감각을 갖췄다는 평가도 나온다. 대통령실 관계자는 “김 차관은 금융과 거시경제에 밝은 정책통으로 윤 대통령의 경제 기조를 누구보다 잘 아는 인사”라고 말했다.
김완섭 전 기획재정부 제2차관

환경부 장관으로 내정된 김완섭 전 2차관은 고려대 경영학과를 졸업한 후 서울대 행정학 석사를 취득했고, 미국 미주리주립대에서 경제학 박사 학위를 받았다. 행정고시 36회로 공직에 입문한 뒤 기재부에서 재정성과심의관, 부총리비서실장, 사회예산심의관, 예산총괄심의관 등 예산관련 핵심 보직을 거치며 경력을 쌓았다. 윤 대통령의 대통령직인수위원회 기획조정분과에 파견되기도 했다.

대통령실 관계자는 “김 전 2차관은 공사 구분이 분명하고 업무에서는 집중력이 장점인 깐깐한 스타일이지만 자기희생 등으로 위아래로부터 신망이 두텁다”고 전했다. 여권 핵심 관계자는 “신임 방송통신위원장 후보자로 이진숙 전 대전MBC 사장이 함께 발표될 가능성도 있다”고 전했다.





현일훈(hyun.ilhoon@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