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미스터트롯3 출연 앞둔 가수, 여교사에 동물 비유 성희롱" 충격 폭로

 신인 트로트 가수가 교사를 협박하고 성희롱 발언을 했다는 폭로가 나왔다.
신인 트로트 가수가 교사를 협박하고 성희롱 발언을 했다는 폭로가 나왔다.

1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신인 가수로부터 폭언 및 성희롱 피해를 당한 교사의 아들이라고 밝힌 네티즌의 글이 올라왔다.

현직 고등학교 교사의 아들이라고 밝힌 A씨는 지난해 겨울 어머니에게 한 학생으로부터 생활기록부에 작성된 ‘세부능력’과 ‘특기사항 내용이 마음에 안 든다는 이유로 메시지를 받았다고 했다.

당시 A씨 어머니는 수정 기간이 지나고 온 연락이어서 단호하게 수정이 불가하다고 답했고, 그때부터 학생의 폭언이 시작됐다고 주장했다.



함께 첨부된 메시지에는 학생이 교사에게 “선생님 저희 학비로 월급 받으시면서 세특 하나 제대로 작성 못 하시면 우리 학교 학부모님들이 가만히 안 계신다. 수정 안 되면 교육청 가겠다”라고 했다.

답장이 없자 학생은 “선생님 제 메시지 계속 안 읽으시면 부모님께 바로 말씀드리고 학교 교무실이랑 교장실에 문의 넣겠다”는 문자를 재차 보냈다.

A씨는 “어머니가 카톡에 대해 지도를 위해 교무실로 학생을 불렀으나 학생이 갑자기 저희 어머니가 본인을 향해 욕설했다며 교육청에 고소하겠다며 울먹거렸다고 한다. 이 일로 저희 어머니는 경위서를 써야 했다”고 밝혔다.

이어 “학생이 수업 시간에 타 학생들과 떠들며 수업을 방해하며 수행평가 점수의 태도 점수를 깎았는데 합당하지 않다며 해당 건을 교육청과 장학사에게 신고하겠다며 협박했다”고 주장했다.

A씨는 “어머니 수업 시간에 해당 학생은 다른 학생들과 저희 어머니를 동물에 비유하며 입에 담기도 힘든 성희롱을 했으며 어머니가 계시는데 교사 월급으로 뭘 하겠냐, 요새 아이들은 돈 못 버는 교사 하고 싶어 하지 않는다 등 교사 직업 비하 발언도 했다”고 말했다.

그는 이 일로 어머니는 다른 학교로 이직했으며, 우울 장애와 불면증, 공황장애 진단을 받고 정신과 치료를 받고 있다고 했다. 이어 진단서도 공개했다.
신인 트로트 가수가 교사를 협박하고 성희롱 발언을 했다는 폭로가 나왔다. 피해 교사 진단서. 온라인커뮤니티 캡처
A씨는 “어머니가 교직에 30년 가까이 있으면서 학생이 이런 협박성 문자를 보낼 만큼 교권이 하락한 것에 비참함을 느낀다”고 했다.


이어 “최근 학생이 트로트 가수로 데뷔하고 ’미스터트롯3‘ 출연을 준비 중이라는 소식을 들었다. 한 사람에게 정신적 고통을 준 인간이 누군가에게 사랑받는 연예인이 된다는 것은 말이 안 된다고 생각한다. 최소 공인으로 생활하고 싶다면 지금이라도 사과 메시지 하나라도 보내달라”고 말했다.

또 “A씨가 데뷔하면 추후 실명과 추가 자료를 폭로할 의향이 있다”라고 덧붙였다.



정시내(jung.sinae@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