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안양대학교 예술대학 허윤정 학장, <어느 여배우의 이야기>, 소외계층 위한 무료 나눔 자선 공연 11일 개최

[사진]OSEN DB.

[사진]OSEN DB.


<사진>안양대 허윤정 예술대학장 프로필 사진 및 자선 공연 포스터

안양대학교(총장 장광수) 예술대학 허윤정 학장이 소외계층을 위한 무료 나눔 자선 공연을 오는 11일 개최한다.

공연작은 최근 제1회 서울모노드라마페스티벌에서 대상을 수상한 <어느 여배우의 이야기>로, 허윤정 학장이 주연을 맡은 모노드라마이다.

안양시 안양아트센터 수리홀에서 7월 11일 저녁 7시 열리는 <허윤정의 어느 배우의 이야기>는 비영리법인 사단법인 ‘소셜워크’가 극단 ‘아리’와 함께 안양지역의 소외계층을 위해 준비한 무료 나눔 자선 공연이다.



사단법인 ‘소셜워크’와 극단 ‘아리’는 이번 공연에 장애인과 노인, 다문화가정 등 100명을 초청했다.

작품 <어느 배우의 이야기>는 한때 스타로 살아가던 여배우가 남편의 배신과 딸의 죽음이라는 큰 시련을 겪은 후, 실의와 좌절을 극복하고 자기 자신과 행복을 찾아가는 이야기를 담고 있다.

이 작품은 국내 92개 단체가 참가해 경연을 펼쳤던 ‘제1회 서울모노드라마페스티벌’에서 작품성과 연출력, 배우 허윤정 학장의 심금을 울리는 풍부한 내면 연기가 높은 평가를 받아 대상작으로 선정된 바 있다.

서울모노드라마페스티벌에서 대상을 수상한 허윤정 학장은 오는 11월 이집트에서 열리는 '샤름엘셰이크 국제 청년 연극제'(SIFTY)에 참가해 공연할 예정이다.

안양대 예술대학 허윤정 학장(공연예술학과)은 "안양지역의 소외계층과 함께 하는 이 뜻깊은 자리에서 공연하게 되어 기쁘다"며, "문화 예술을 통해 조금이나마 위로와 희망을 전하고 싶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또한 극단 ‘아리’의 정주영 연출도 "안양아트센터에서 이번 공연을 올릴 수 있게 되어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며 "많은 분이 이번 공연을 통해 감동과 희망을 얻으시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사단법인 ‘소셜워크’와 극단 ‘아리’는 공연 후에 소외계층에게 생필품을 나누는 시간도 마련돼 있다며, 이번 행사가 성공적으로 진행될 수 있도록 많은 후원자와 봉사자들의 협력과 관심, 지원을 당부했다.

[사진]OSEN DB.

[사진]OSEN DB.



박선양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