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속보] 與 국회부의장 후보 6선 주호영…경선서 4선 박덕흠 꺾었다

국회부의장 후보로 선출된 주호영 국민의힘 의원(가운데)과 상임위원장 후보들이 27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제22대 국회 전반기 국회부의장, 상임위원장 선출 의원총회'에서 꽃다발을 들고 인사하고 있다. 전민규 기자

주호영 의원이 국민의힘 몫 22대 전반기 국회부의장 후보로 선출됐다.


국민의힘은 27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에서 경선을 통해 자당 몫 국회부의장 후보로 6선의 주 의원을 뽑았다. 주 의원은 95표 중 54표를 얻었다. 경쟁 후보였던 4선 박덕흠 의원은 41표에 그쳤다.

주 후보자는 이날 당선 소감을 통해 “국회의장이 5선인데, 부의장을 6선이 하는 것이 맞느냐는 문제 제기가 있었던 것으로 알지만, 기존 국회 관계를 지켜주신 점에 대해 의원들께 감사드린다”며 “국민들로부터 신뢰를 되찾는 국회가 될 수 있도록 하고, 민주당 출신의 의장과 부의장의 독단을 막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주 의원은 “제가 가진 경험을 여러분들과 공유하고, 우리 당이 계속해서 집권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했다.


국회는 이날 오후 2시 본회의를 열어 국민의힘 몫 국회부의장과 7개 상임위원장을 선출한다. 이로써 22대 국회 개원 28일 만에 전반기 원 구성이 마무리된다.

국민의힘 소속 상임위원장에는 정무위원회 윤한홍, 기획재정위원회 송언석, 국방위원회 성일종,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이철규, 정보위원회 신성범, 여성가족위원회 이인선 의원이 사실상 확정됐다. 외교통일위원회는 이날 김석기 의원이 안철수 의원을 제치고 위원장 후보로 결정됐다.



조문규(chomg@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