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흑돼지 속여팔기 꼼짝마'… 제주자치경찰 먹거리 특별단속

제주도 자치경찰단이 휴가철을 앞두고 흑돼지 속여팔기 등을 집중단속하기로 했다. 중앙포토
제주도 자치경찰단은 여름 휴가철을 앞두고 오는 7월 1일부터 19일까지 먹거리 안전을 위한 특별단속을 벌인다고 27일 밝혔다.

백돼지를 흑돼지로 속여 파는 행위, 국산과 외국산을 혼합해 국내산으로 위장 판매하는 행위 등이 주요 단속 대상이다. 또 소비자를 기만하거나 오인·혼동할 우려가 있는 표시나 광고행위, 원산지 미표시 행위도 단속한다.

제주자치경찰은 2개 반 4명으로 특별단속반을 편성한다. 특별단속반은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사전 모니터링을 하고, 도민과 관광객 이용이 많을 것으로 예상되는 유명식당과 대형호텔 등을 중점적으로 단속한다.


자치경찰은 이 기간에 소비기한이 지난 제품이나 식품을 보관·사용·판매하는 행위와 위생 취급 상태 등도 함께 점검한다.



최근 제주도는 이른바 '비계 삽겹살' 논란을 빚었다. 제주도 고깃집을 찾았던 손님들이 살코기보다 비계가 훨씬 많은 고기를 받았다면서 불만을 토로한 글이 퍼지면서 이미지에 손상을 입었다.

한편 제주도관광협회는 지난달 긴급 대책회의를 열고 ▲회원사 자정노력 강화 ▲관광사업체 실태조사 ▲관광업계 모니터링 강화 ▲제주관광 이미지 개선 홍보마케팅 강화 등을 추진하기로 했다.




이해준(lee.hayjune@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