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국내 첫 췌장이식’ 윤대원 한림대 이사장 별세

한림대의료원 수장인 윤대원(사진) 학교법인 일송학원 이사장이 25일 노환으로 별세했다. 79세.

고인은 1945년 윤덕선 학교법인 일송학원 설립자 장남으로 태어나 1969년 가톨릭대 의대를 졸업했다. 1979년 미국 컬럼비아대에서 장기 이식 등을 연구하고, 이듬해 귀국한 뒤 한림대 강남성심병원에서 외과 의사로 일했다. 고인은 1987년 국내 최초로 췌장 이식수술에 성공했고, 당뇨병 치료의 새로운 가능성을 제시했다. 지난해 스웨덴 웁살라대에서 아시아 최초로 ‘린네 골드메달’을 받았다.

누구보다 화상환자 치료에 열성이었던 그는 2008년 한림화상재단을 설립하고, 화상 흉터와 치료로 학교에 다닐 수 없는 소아 환자를 위해 화상병원학교도 운영했다.

유족으로는 장남 윤희성 학교법인일송학원 상임이사, 차남 윤희태 도움박물관 관장, 장녀 윤은주 한림국제대학원대학교 교수가 있다. 빈소는 한림대성심병원 장례식장 VIP 1호실, 발인 28일 오전 8시.







정종훈(sakehoon@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