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현대제철, 체코・이탈리아 車 부품사에 탄소 저감 강판 공급

현대제철과 체코 최대 자동차 부품사 중 하나인 타웨스코가 탄소 저감 강판 판매를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 사진 현대제철
현대제철은 25일 유럽 고객사와 탄소 저감 강판 판매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업무협약을 맺은 고객사는 체코 최대 자동차 부품사 중 하나인 타웨스코(TAWESCO)와 이탈리아 자동차 강판 전문 가공 업체인 에우시더(EUSIDER)다.

두 기업은 유럽 양산차 기업인 폭스바겐과 스텔란티스 등에 철강 소재를 공급하고 있다. 현대제철은 “당진제철소에 탄소 저감 강판 생산설비에 대한 투자를 진행하고 있으며 제품 생산 이후의 수요처를 물색하던 중 이번 협약이 성사됐다”고 설명했다. 현대제철은 업무협약을 맺은 고객사와 함께 9월부터 탄소 저감 강판 부품테스트를 진행할 계획이다.

현대제철 관계자는 “탄소국경조정제도(CBAM)가 2026년부터 본격 시행됨에 따라 유럽의 완성차 업체들을 중심으로 탄소 저감 강판에 대한 수요가 증가할 것으로 전망한다”며 “이번 업무협약 외에도 다수의 글로벌 완성차 및 부품사들과 협력방안을 논의 중”이라고 말했다.






강기헌(emckk@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