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호주총리 연봉 5.6억원 돼 세계3위…처음으로 美대통령보다 많아

싱가포르 총리 22억원으로 압도적 1위…호주 하원 기본급도 올라 美 이어 2위

호주총리 연봉 5.6억원 돼 세계3위…처음으로 美대통령보다 많아
싱가포르 총리 22억원으로 압도적 1위…호주 하원 기본급도 올라 美 이어 2위

(자카르타=연합뉴스) 박의래 특파원 = 호주 총리 연봉이 약 5억6천만원으로 오르면서 전 세계에서 3번째로 연봉이 많은 정부 수장이 됐다.
19일(현지시간) 호주 AAP 통신 등에 따르면 호주 연방 정치인들의 임금을 결정하는 독립 보수 위원회는 지난 17일 앤서니 앨버니지 호주 총리의 2024∼2025 회계연도(2024년 7월∼2025년 6월) 연봉을 전년 대비 3.5% 인상한 60만7천520 호주달러(약 5억5천850만원)로 결정했다.
미국 달러로 환산하면 40만 3천달러 수준이다.
AAP 통신은 앨버니지 총리 연봉이 전 세계 정부 수반들이 받는 공식 연봉을 기준으로 세계 3위가 됐으며 역사상 처음으로 미국 대통령 연봉보다 많아졌다고 보도했다.
미국 대통령 연봉은 40만 달러(약 5억5천170만원)로 2001년 20만 달러에서 40만달러로 두 배로 인상된 뒤 지금까지 동결되고 있다.


세계에서 가장 많은 임금을 받는 정부 수장은 로런스 웡 싱가포르 총리로 연봉은 220만 싱가포르 달러(약 22억4천630만원)다. 싱가포르는 공무원들에게 고소득을 보장하는 나라로 유명하다.
2위는 약 52만 스위스프랑(약 9억1천90만원)을 받는 비올라 암헤르트 스위스 대통령이다. 스위스는 7명으로 구성된 연방 평의회 각료들이 1년씩 돌아가며 대통령직을 수행한다.
보수 위원회는 또 피터 더튼 야당 대표나 연방 하원 의원 임금도 3.5%씩 인상했다.
이에 따라 더튼 대표 보수는 연 43만2천280 호주달러(약 3억9천740만원)가 됐고, 연방 하원의원 기본 급여는 연 23만3천660호주달러(약 2억1천480만원)로 올랐다.
위원회는 성명을 통해 "유능한 인재를 유치하고 유지하기 위해 공직에 경쟁력 있는 보수를 제공하려 했다"며 "다만 호주 전체 평균 임금 인상률 4.1%보다는 낮은 수준"이라고 설명했다.
AAP 통신은 이번 인상으로 호주 하원이 이스라엘을 제치고 세계에서 2번째로 많은 보수를 받는 국회의원이 됐다며 아직 미국 하원 의원에는 미치지 못한다고 보도했다.
미국 하원 의원 임금은 2009년부터 연 17만4천 달러(약 2억3천990만원)로 고정돼 있다.
laecorp@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AI 학습 및 활용 금지>
박의래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