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덴마크, 진짜 매워 불닭 리콜?…삼양, 캡사이신 함량 측정한다

해외에서 큰 인기를 끌고 있는 불닭볶음면 시리즈. 삼양식품
덴마크 정부가 현지에서 불닭볶음면 일부 제품을 리콜(회수)한 것을 두고 삼양식품이 반박 의견서를 내기로 했다.

18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삼양식품은 국내 공인기관과 함께 덴마크 수의식품청(DVFA)이 회수 조처한 제품 3종(핵불닭볶음면 3배 매운맛, 핵불닭볶음면 2배 매운맛, 불닭볶음탕면)에 대해 정확한 캡사이신양을 측정하기로 했다. 측정 결과가 나오면 이를 반영해 DVFA에 반박의견서를 제출할 예정이다.

DVFA는 지난 11일(현지시간) 불닭볶음면 3종에 캡사이신이 많다는 이유로 현지에서 회수를 조처했다. 덴마크 당국이 조사한 '덴마크 불닭 캡사이신함량 연구 보고서'에 따르면 '핵불닭볶음면 3배 매운맛'의 경우 전체 중량 140g을 기준으로 캡사이신 함량을 113㎎으로 측정했다.

액상 스프의 중량은 31g임에도 불구하고, 면을 포함한 전체 중량을 기준으로 계산한 셈이다. '핵불닭볶음면 2배 매운맛'과 '불닭볶음탕면'의 경우도 각각 140g과 145g을 기준으로 캡사이신 함량이 측정됐다.



불닭 브랜드 해외 프로모션. 삼양식품
제품 전체 중량이 아닌 액상 수프 중량만으로 캡사이신 양을 계산해야 한다는 게 삼양식품의 입장이다.

삼양식품이 수프만을 기준으로 캡사이신 함량을 자체 계산한 결과, '핵불닭볶음면 3배 매운맛'은 25.7㎎, '핵불닭볶음면 2배 매운맛'은 15.8㎎, '불닭볶음탕면'은 10.8㎎으로 나타났다.

삼양식품 관계자는 "면에는 캡사이신이 없으니, 계산에서 제외하는 게 합리적"이라며 "액상 수프 중량이 31g으로 캡사이신양은 25㎎ 정도로 봐야 한다"고 설명했다.

삼양식품은 덴마크 당국의 계산 방식이 잘못됐다고 주장하며, 해당 리콜 결정에 대해 적극적으로 대응할 계획이다.

삼양식품이 맵기를 이유로 제품 리콜 명령을 받은 것은 덴마크 사례가 처음이다.

불닭볶음면은 미국에서 품귀 현상까지 빚어질 만큼 세계 각국에서 인기를 끌고 있는 제품이다. 삼양식품 매출 가운데 해외 매출의 비중은 올해 1분기 75%로 지난해 1분기(64%)보다 11%포인트 상승했다.




한지혜(han.jeehye@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