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이노션의현대차 디지털 캠페인, 캐릭터부터 음악까지 “100%생성형AI”

<영원히 달리는 자동차>캠페인 스틸 컷.

<영원히 달리는 자동차>캠페인 스틸 컷.


[OSEN=강희수 기자] 이노션(대표이사 이용우)이 생성형 AI 툴만을 활용한 디지털 캠페인 콘텐츠를 제작해 화제다. 

지난 14일 이노션은 현대자동차의 신규 디지털 캠페인 3편을 온에어 했다고 밝혔는데, 이 콘텐츠가 100% 생성형 AI로 제작된 것들이다. 

디지털 캠페인의 테마는 <영원히 달리는 자동차>다. 현대차 트럭 브랜드의 우수한 성능과 품질 등을 소개하는 디지털 캠페인이다. 

스토리가 깃든 ‘숏 필름’ 형식의 영상으로 제작됐는데, 별도의 촬영과 작곡없이 오로지 AI로만 생성된 영상과 음악을 활용했다고 한다.



총 3편으로 제작된 해당 영상은 각각 현대차 트럭의 높은 품질, 구매 후 케어 서비스, 최다 라인업을 소개한다. 우수한 성능과 서비스로 인해 은퇴하지도, 쉬지도 못하고 계속해서 달려야 하는 현대차 트럭의 이야기를 위트 있게 풀어냈다.

이번 캠페인은 단순 그래픽 이미지 나열에 불과했던 생성형 AI 광고의 한계를 넘어 탄탄한 스토리텔링의 ‘숏 필름’ AI 광고라는 점에서 눈길을 끌고 있다. 캐릭터 생성은 물론 배경음악의 작곡, 작사까지 모두 AI로 제작했으며, 실제 사용된 AI 기술은 무려 15개 이상이다.

실제로 영상에 등장하는 인물들(현대차 연구원 및 블루핸즈 직원 등)의 복장도 AI를 통해 그대로 고증해내 높은 퀄리티를 선보였다. 

이번 제작에 참여한 이노션 진광혁 크레이티브 디렉터는 “이번 캠페인을 통해 AI 기술의 가능성을 확인했으며 앞으로도 더 새롭고 다양한 기술들을 활용한 크리에이티브로 소비자에게 다가갈 것”이라고 말했다. /100c@osen.co.kr


강희수(100c@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