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김준자 작가 '간추린 영미 문학' 출간

초서부터 아서 밀러까지
문호 24명 대표작 소개

김준자 작가가 '세련된 문화인을 위한 간추린 영미 문학'을 들어 보이고 있다.

김준자 작가가 '세련된 문화인을 위한 간추린 영미 문학'을 들어 보이고 있다.

김준자(실비치) 작가가 최근 ‘세련된 문화인을 위한 간추린 영미 문학’을 출간했다.
 
한국의 도서출판 밀알서원이 펴낸 이 책은 영미 문학의 입문서다. 김 작가는 중세부터 근세까지 총 24명 문호를 선정, 그들의 대표작을 소개했다.
 
책에 등장하는 문호는 제프리 초서, 윌리엄 셰익스피어, 존 밀턴, 제인 오스틴, 너새니얼 호손, 브론테 자매, 허먼 멜빌, 마크 트웨인, 오스카 와일드, 서머싯 몸, 버지니아 울프, 스콧 피츠제럴드, 윌리엄 포크너, 어니스트 헤밍웨이, 존 스타인벡, 조지 오웰, 아서 밀러 등 누구나 한 번쯤 들어봤을 만한 이들이다.
 
김 작가는 “평소 칼럼으로 영미 문학을 소개하다가 책을 쓰기로 결심했는데 완성까지 7년쯤 걸렸다. 영미 문학에 관해 알게 되면 그 영향을 받은 영화, 오페라, 연극, 미술, 음악 등도 쉽게 즐길 수 있다. 서양 고전과 명작을 섭렵하며 얻는 통찰력과 지혜로 글쓰기와 대화에도 자신감을 느끼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 작가의 책은 한인 운영 서점, 온라인 서점 등에서 살 수 있다.
 
올해 80세인 김 작가는 화학을 전공하고 3M에서 연구원으로 활동했다. 50대 후반 글을 쓰기 시작, 논픽션 작가로 활동 중이다. 2001년 이후 ‘삶을 풍요롭게 하는 생활의 지혜’ ‘하룻밤에 읽는 셰익스피어 전집’ ‘한인보’ 등 다수의 저서와 역서 ‘새로운 인생의 문턱’ 등을 출간했다.

글·사진=임상환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