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부자되는 집' 휴지 제조사 모나리자, 인도네시아에 매각

모나리자 '부자되는 집'. 사진 모나리자 캡처
브랜드 '부자되는 집'으로 유명한 화장지 제조사 모나리자가 인도네시아의 제지 회사인 '아시아펄프앤페이퍼'(APP)에 매각된다.

5일 금융투자업계 등에 따르면 해외 사모펀드 모건스탠리 프라이빗에쿼티(MS PE)는 모니리자의 대주주인 'MSS홀딩스' 지분 100%를 4000억원에 APP에 매각하는 내용의 주식 매매계약을 전날 맺었다.

MSS홀딩스는 작년 말 기준 모나리자 지분 50.99%를 갖고 있으며 또 다른 화장지 제조 업체이자 비상장사인 쌍용C&B의 지분도 100%를 보유하고 있다.

MS PE는 2014년 모나리자 등을 인수했고, 앞서 2017년과 2022년에 회사 매각을 시도했지만 거래가 성사되지 못한 것으로 알려졌다.



모나리자를 인수한 APP는 인도네시아를 대표하는 기업 중 하나로, 펄프·종이·포장제품을 한국 등 150여개국에 수출하고 있다.

APP는 모나리자와 쌍용C&B를 인수해 국내 화장지 업계에서의 영향력을 높이고, 펄프·종이를 제조하는 본업과의 시너지(상호 상승) 효과를 노리는 것으로 전해졌다.

모나리자는 '부자되는 집' '자연이 좋은' '녹차가 좋은' 등 화장지 브랜드를 보유하고 있고, 마스크와 기저귀 등도 만든다. 쌍용C&B는 '코디'라는 화장지·물티슈·마스크 브랜드로 유명하다.




정혜정(jeong.hyejeong@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