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더 기아 EV3’ 계약 개시, 스탠다드 4,208만원/롱레인지 4,650만원

[사진]OSEN DB.

[사진]OSEN DB.


-세제 혜택과 전기차 보조금 반영하면 롱레인지 기준 3,000만 원 중후반

[OSEN=강희수 기자] 국내 전기차 대중화의 선봉장을 자임한 ‘더 기아 EV3’가 계약 접수를 시작한다. 계약에 필수적인 정보인 가격도 공개됐다. 스탠다드 트림이 4,208만 원, 롱레인지 트림이 4,650만 원이다. 세제와 보조금 혜택이 들어가면 롱레인지 트림을 3,000만 원 중후반대로 구매할 수 있다. 이 모델은 산업부로부터 1회 충전시 최대 501km를 주행할 수 있다고 인증받았다. 

기아는 4일 "콤팩트 SUV 전기차 더 기아 EV3(The Kia EV3, 이하 EV3)를 전국 지점과 대리점에서 계약을 시작한다"고 발표했다. 

EV3는 국내 시장 기준 21년 기아 첫 E-GMP 기반 전기차 EV6와 23년 대형 전동화 플래그십 SUV인 EV9에 이은 기아의 세 번째 전용 전기차다.



'전기차 대중화의 선봉'을 자임한 만큼 가격경쟁력이 중요하다. 

전기차 세제혜택 적용 전 가격으로 스탠다드 모델 ▲에어 4,208만원 ▲어스 4,571만원 ▲GT 라인 4,666만원, 롱레인지 모델 ▲에어 4,650만원 ▲어스 5,013만원 ▲GT 라인 5,108만원으로 책정했다. 

기아는 환경친화적 자동차 고시 등재 완료 후 세제혜택 적용 기준 EV3의 판매 가격을 스탠다드 모델 3,995만원부터, 롱레인지 모델 4,415만원부터 형성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으며, 정부 및 지자체 보조금을 고려할 경우 스탠다드 모델은 3,000만원 초중반, 롱레인지 모델은 3,000만원 중후반에 구매할 수 있을 것으로 내다봤다.

더 기아 EV3 GT 라인.

더 기아 EV3 GT 라인.


기아는 정부 부처 인증 절차 완료가 예상되는 7월 중 본격적인 판매를 시작할 예정이다.

EV3는 현대차그룹 전기차 전용 플랫폼 E-GMP와 4세대 배터리를 탑재했다. 기아는 EV3를 81.4kWh 용량의 배터리를 탑재한 롱레인지 모델과 58.3kWh 용량의 배터리를 탑재한 스탠다드 모델로 운영한다.

17인치 휠 및 산업부 인증 완료 기준 1회 충전 시 최대 주행거리는 롱레인지 모델 501km, 스탠다드 모델 350km다. 350kW급 충전기로 급속 충전 시 배터리 충전량 10%에서 80%까지 롱레인지 모델 31분, 스탠다드 모델 29분이 소요된다. (※ 연구소 자체 측정 기준)

기아는 주행가능거리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17인치 공력 휠, 휠 갭 리듀서, 범퍼 일체형 액티브 에어 플랩, 사이드 실 언더커버, 3D 곡률 형상 전후면 언더커버 등을 적용해 EV3의 공기 흐름을 최적화했다.

EV3에 탑재된 전륜 모터는 최고출력 150kW, 최대토크 283Nm를 발휘한다. 복합전비는 17인치 휠 및 산업부 인증 완료 기준 롱레인지 5.4km/kWh, 스탠다드 5.2km/kWh다. 

가속 페달 조작만으로 가속, 감속, 정차가 가능한 i-페달 기능을 모든 회생제동 단계에서 활성화할 수 있도록 한 ‘i-페달 3.0’이 현대차그룹 최초로 EV3에 적용돼 운전 편의성은 물론 탑승객의 승차감까지 높였다.

더 기아 EV3 내장.

더 기아 EV3 내장.


기아는 4일부터 고객이 전기차를 더욱 쉽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기아의 모든 전기차를 대상으로 ‘e-라이프 패키지’를 선보인다.

e-라이프 패키지는 고객이 전기차 보유과정 전반에 필요한 충전, 차량 케어, 중고차 가격 보장 서비스를 한데 묶은 전기차 전용 프로그램으로, 이번 EV3 계약 개시에 맞춰 신규 서비스를 추가하고 기존 운영 서비스를 일부 개편했다.

기아는 충전편의를 위해 단독/공동주택 등 거주 환경 맞춤형 충전기 설치 지원 서비스, 공용 전기차 충전소를 편리하고 경제적으로 이용할 수 있는 충전 로밍 서비스 및 구독형 충전 요금제, 긴급 충전 필요 시 차량 픽업 후 충전 및 인도를 제공하는 온디맨드 픽업 충전 솔루션을 제공한다.

또 차량 케어 프로그램으로 주행 중 충전 필요 상황 등 긴급대응 필요시 가장 가까운 충전소로 안전하게 이동시켜주는 'EV안심출동 서비스', 기존에 운영 중이었던 ‘EV세이프티케어’에 더해 오는 7월부터는 실내 및 유리 파손 시 교체와 실내 디테일링까지 지원하는 ‘EV인바디케어’도 추가로 지원한다.

아울러 기아 EV 구매 후 3년 내 기아 신차 구매 시 중고 EV 잔존가치를 최대 60%까지 보장해주는 ‘중고차 가격 보장 프로그램’ 도 준비했다.

이에 더해 기아는 EV3를 계약하고 올해 중 출고하는 고객에게는 차량가의 최대 60%를 만기시점까지 유예해 월 납입금 20만원 대(전기차 보조금 포함 선수율 30% 납부 기준)로 이용할 수 있는 ‘E-Value 할부’와 EV안심출동 서비스 외에도 ‘원격 진단 서비스’와 ‘K딜리버리 서비스’ 등 ‘3대 안심케어 서비스’ 등 EV3 전용 혜택도 추가로 제공할 예정이다. 

더 기아 EV3 GT 라인 내장.

더 기아 EV3 GT 라인 내장.


온라인과 오프라인에서는 EV3를 경험할 수 있는 다채로운 마케팅 이벤트도 실시한다.

기아는 디즈니와 협업을 통해 영화 <인사이드 아웃 2>와 EV3가 함께 등장하는 영상을 제작하고 영화관에 차량을 전시하며 <인사이드 아웃 2> 캐릭터를 활용한 상품을 제작해 기아 카앤라이프몰에서 판매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TV, 디지털 매체 등을 통해 ‘My Moving Infra’라는 주제로 개인의 생활에 최적 인프라를 제공하는 EV3의 다양한 기능과 편의성을 강조할 예정이다.

또 지난달 ‘EV3 얼리 체크인’을 통해 모집한 고객을 대상으로 실차 체험 기회를 제공하는 초청 행사 ‘EV3 익스클루시브 프리뷰’도 이달 15일부터 16일까지 진행한다.

오는 18일부터는 기아 챔피언스필드(광주시 북구 소재)에서 ‘EV3 in the Locker room’이라는 콘셉트로 전시를 시작하며 6월 28일부터 부산 벡스코(부산시 해운대구 소재)에서 열리는 ‘2024 부산 모빌리티쇼’에서 EV3 전용 전시 공간을 구성할 예정이다.

기아 국내사업본부장 정원정 부사장은 “차급을 뛰어넘는 상품성과 합리적인 가격을 갖춘 EV3의 국내 계약을 시작하며 고객이 다양한 접점에서 EV3를 경험할 수 있는 다채로운 이벤트를 지속적으로 시행할 예정”이라며, “이를 통해 그동안 전기차 구매를 주저한 고객이 망설임 없이 EV3를 선택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100c@osen.co.kr


강희수(100c@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