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재출발 준비 중인 르노코리아, 5월 실적은 여전히 터널 속

[OSEN=강희수 기자] 재출발을 준비 중인 르노코리아(대표이사 스테판 드블레즈)가 5월 실적은 여전히 어두운 터널 속이다. 

지난 5월 내수 1,901대, 수출 4,777대로 총 6,678대의 판매 실적을 거두었다. 

내수 시장 판매는 전년 동월 대비 6.9% 늘어났다. 쿠페형 SUV 아르카나가 5월 한달 동안 945대 판매되며 내수 실적을 견인했다. 다이아몬드 모티프 그릴에 새틴 크롬 로장주 엠블럼을 적용하고 글로벌 모델명으로 다시 태어난 ‘뉴 르노 아르카나(new Renault Arkana)’는 E-Tech 하이브리드가 568대로 판매량의 60.1%를 차지했다.

르노코리아가 올해 들어 판매한 신차 3대 중 1대는 하이브리드 모델이다. 아르카나 E-Tech 하이브리드를 2845만원(친환경차 세제혜택 기준)부터 만나볼 수 있는 ‘E-Tech for all(E-테크 포 올)’ 캠페인으로 르노코리아는 최근 다섯 달 동안 2,839대의 하이브리드 차량을 판매했다. 이는 지난 해 연간 하이브리드 차량 판매대수인 1,498대 대비 약 두 배, 월 평균 판매로 전환 시 네 배 이상 증가한 실적이다.



중형 SUV QM6는 760대가 판매됐다. 정숙성, 경제성, 주행 안정성 등 검증 받은 기본기에 새로운 새틴 크롬 엠블럼과 디자인 디테일이 가미된 ‘뉴 르노 QM6(new Renault QM6)’는 LPG 승용 모델인 LPe가 70% 이상인 535대 판매됐다.

르노코리아의 5월 수출은 총 4,777대가 선적됐다. 아르카나는 하이브리드 2,824대를 포함한 4,074대, QM6는 703대가 수출길에 올랐다. /100c@osen.co.kr


강희수(100c@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