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낚는데만 15분"…화성서 1m 넘는 광어 잡고도 방생한 까닭

윤석태씨가 잡은 광어. 연합뉴스

경기 화성시 전곡항 인근 해상에서 1m가 넘는 크기의 광어가 잡혀 화제다.

30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윤석태(38)씨는 지난 25일 친구들과 전곡항으로 광어 낚시를 갔다가 1m 8㎝짜리 광어를 잡았다.

윤씨는 "낚시를 하고 있는데 갑자기 낚싯대가 확 튕겨 올라오더니 '훅'하고 물속으로 잡아끄는 게 느껴졌다"며 "어느 순간 '이게 보통 크기의 광어가 아니겠구나' 하는 느낌이 들었다"고 당시를 회상했다.

이어 "광어를 낚아 올리는 데 약 15분이 걸렸다"며 "영물이라고 생각해 방생했다"고 말했다.



윤석태씨가 잡은 광어. 연합뉴스

그는 "웬만한 크기여야 잡아서 친구들과 먹기라도 할 텐데 이 광어는 아무래도 영물일 거 같았다"며 "지난해 77㎝짜리 광어를 잡은 게 기록이었는데 평생의 기록을 세운 것 같아 기쁘다"고 했다. 그는 광어 낚시를 시작한 지 3년 정도 됐다고 한다.

가자미목 넙칫과인 광어는 넙치라고도 불린다. 일반적으로 몸길이가 40∼60㎝ 정도이고, 무게는 보통 1∼3㎏이다. 몸길이가 1m까지 자란 경우는 매우 드물다.

앞서 지난 3월 제주와 강릉에서도 잇따라 1m가량의 대형 광어가 잡힌 사실이 언론을 통해 전해진 바 있다.



현예슬(hyeon.yeseul@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