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인재 확보에 진심”…LG엔솔 최고경영진, 뉴욕 총출동한 이유

LG에너지솔루션 경영진이 직접 미국을 찾아 글로벌 우수 인재 확보에 나섰다. LG에너지솔루션은 25일(현지 시간) 미국 뉴욕 타임스퀘어에 있는 메리어트 마르퀴스 호텔에서 글로벌 채용 행사인 ‘BTC’(Battery Tech Conference)를 개최했다고 26일 밝혔다.
LG에너지솔루션의 글로벌 채용 행사인 BTC에 참석한 김동명 LG에너지솔루션 사장(왼쪽에서 세번째). 사진 LG에너지솔루션
이날 행사에는 최고경영자(CEO)인 김동명 LG에너지솔루션 사장을 비롯해 주요 경영진이 대거 참석했다. 최고디지털책임자(CDO)인 이진규 전무, 최고인사책임자(CHO) 김기수 전무, 최고기술책임자(CTO) 김제영 전무, 미래기술센터장 정근창 부사장, 자동차전지 개발센터장 최승돈 부사장, 인공지능(AI)‧빅데이터·AI솔루션담당 김영훈 상무 등이다.

이날 행사에는 매사추세츠공과대(MIT), 프린스턴대, 코넬대, 아르곤국립연구소 등 미국 주요 대학과 연구소에서 선발된 석·박사 40여 명도 자리했다. 김 사장은 이들에게 “배터리 시장은 이제 성장의 시작점에 서 있으며 LG에너지솔루션과 함께 한다면 무한한 성장의 기회를 가질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회사 경영에서 가장 중요한 것을 꼽자면) 인재가 제일 중요하다”며 “제품 연구개발(R&D)부터 생산·판매 등 회사 경영의 모든 과정은 결국 다 사람이 하는 일”이라고 강조했다.

BTC는 세계 최고 수준의 연구개발 인재를 확보하고, 배터리 산업 혁신을 주도하기 위해 LG에너지솔루션이 진행하는 글로벌 채용 행사다. 지난해 샌프란시스코에 이어 올해 뉴욕에서 진행됐다.



이날 김 사장은 직접 본인의 ‘커리어 스토리’를 발표하며 참석자들에게 LG에너지솔루션의 비전을 소개했다. 김 사장은 재료공학 박사 출신으로 1998년 LG에너지솔루션 배터리 연구센터에 입사해 R&D, 상품 기획, 생산 등을 두루 담당했다.

김 사장은 “꿈과 비전을 가지고 LG에 입사했던 때가 엊그제 같은데 벌써 회사를 이끄는 CEO가 됐다”며 “미래를 이끌어 나갈 우수한 R&D 인재를 영입하기 위해 전 세계 어디라도 찾아다닌다는 마음으로 이 행사에 참석하게 됐다”고 말했다.

BTC를 찾은 한 참석자는 “높은 성장성과 업계 최고의 기술력, 무한한 성장 기회 등 LG에너지솔루션의 매력을 느낄 기회였다”며 “CEO까지 먼 미국에 찾아올 만큼 인재 확보에 진심이라는 점도 마음을 끌었다”고 밝혔다.



최현주(chj80@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