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영상] '승리 클럽오픈설'에 홍콩 '발칵'…"나쁜 기운, 꺼져!" 부글부글

[영상] '승리 클럽오픈설'에 홍콩 '발칵'…"나쁜 기운, 꺼져!" 부글부글

[https://youtu.be/RENvTSKzMKw]

(서울=연합뉴스) 그룹 빅뱅 출신 승리(본명 이승현·34)가 홍콩에서 클럽을 열 계획이라는 현지 언론 보도가 나왔습니다.
최근 버닝썬 사건을 조명한 영국 BBC 방송 다큐멘터리가 공개된 것을 계기로 소셜미디어에서 그의 근황이 전해지면서 현지 언론에서는 승리의 홍콩 정착설 보도가 잇따르고 있는데요,
"승리가 홍콩에 호화주택을 구입했다", "승리가 침사추이에 클럽을 오픈할 것"이라는 보도도 나왔습니다.
이에 한 홍콩 배우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해당 기사를 캡처해 올린 뒤 "승리는 중국과 홍콩에 나쁜 기운을 가져오려고 한다. 꺼져라!"라고 적었습니다.


논란이 확산하자 홍콩 정부가 입장을 밝혔습니다.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는 24일 '홍콩 정부, 몰락한 한국 스타 승리가 도시 정착을 위해 비자를 신청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제목의 기사를 보도했습니다.
보도에 따르면 홍콩 정부 대변인은 '승리'의 이름을 정확하게 밝히지 않았지만 "전직 한국 연예인의 비자 신청을 받은 적이 없다"고 말했습니다.
2006년 그룹 빅뱅 멤버로 가요계에 데뷔한 승리는 2015년 사내 이사로 있던 클럽 버닝썬 자금을 빼돌린 혐의, 외국인 투자자들을 대상으로 성매매를 알선한 혐의 등으로 유죄를 선고받았습니다.
승리는 지난해 2월 1년 6개월간 복역한 후 만기 출소했습니다.

제작: 진혜숙·이금주
영상: 연합뉴스TV·sophiee1116 스레드·인스타그램 seungriswetdream·heungjacky·빅뱅 유튜브·X @safety4sea·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 사이트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AI 학습 및 활용 금지>
이금주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