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속보] 푸틴, 시진핑 초청으로 오는 16~17일 중국 국빈 방문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지난해 10월 중국 베이징 인민대회당에서 열린 일대일로 국제협력 포럼에서 만나 양자회담을 앞두고 악수하는 모습. EPA=연합뉴스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의 초청으로 오는 16~17일(현지시간) 중국을 국빈 방문한다.

14일 중국 외교부 화춘잉(華春瑩) 대변인은 정례 브리핑에서 푸틴 대통령의 방중 일정을 공개했다.

중국은 지난달 이미 푸틴 대통령이 이달 방중할 계획이라고 밝혔는데, 이날은 구체적인 날짜를 공개했다.

크렘린궁도 이날 푸틴 대통령의 중국 국빈 방문 일정을 밝히며 베이징·하얼빈 2개 도시를 방문한다고 했다.



크렘린궁은 “푸틴 대통령의 취임 후 첫 해외 방문이며 지난해 시 주석의 연임 뒤 첫 공식 방문에 대한 호혜적 조치”라고 설명했다.

러시아는 두 정상이 회담에서 포괄적 파트너십과 전략적 협력 문제, 주요 국제 문제를 다룰 예정이며, 여러 문서에 서명하고 양국 수교 75주년 기념식과 양국 문화의 해 개막식에도 참석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최근 시 주석은 유럽 순방 중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과의 정상회담한 올여름 프랑스 파리 여름 올림픽 기간 휴전을 공동 제안했는데, 푸틴 대통령에게 이를 요청할지가 주목을 받는 상황이다.



임성빈(im.soungbin@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