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아저씨 안 돼요”…투신 남성 잡고 버틴 여고생

김은우
경북경찰청은 14일 자살기도자를 구조한 포항중앙여자고등학교 3학년생인 김은우(18·사진)양에게 표창장을 수여했다. 김양은 지난 12일 오후 8시53분쯤 형산강 연일대교에서 난간을 넘어 뛰어내리려던 40대 남성 A씨를 발견하고 경북청 112 치안종합상황실에 신고했다. 김양은 경찰이 3분만에 출동해 끌어내릴 때까지 A씨의 다리를 붙들고 버텼다. 김양은 “아저씨가 살아서 정말 다행이고 마음의 어려움을 잘 극복하셨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현예슬(hyeon.yeseul@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