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요즘 롯데월드는 밤마다 107억원짜리 뮤지컬

롯데월드 어드벤처가 새 야간 퍼레이드 ‘월드 오브 라이트’를 선보였다. [사진 롯데월드]
“꿈속에 보았던 신비한 세계 모두가 오고 싶던 곳/ 모험과 환상이 가득한 이곳 사랑의 낙원이에요.”

1989년 7월 개장한 롯데월드 어드벤처의 주제가는 어린이뿐 아니라 어른까지도 들뜨게 했다. ‘후렌치 레볼루션’ ‘스페인 해적선’처럼 스릴 넘치는 놀이기구가 ‘모험’을 상징한다면, 방문객의 ‘환상’을 자극하는 건 퍼레이드의 몫이었다. 개장 이후 하루도 빠짐없이 진행한 퍼레이드가 롯데월드 개장 35주년을 맞아 탈바꿈했다. 지난달 26일 새로 선보인 야간 퍼레이드 ‘월드 오브 라이트’를 보고 왔다.

35년간 9879㎞, 서울~마드리드 걸은 셈

퍼레이드의 피날레를 장식하는 불꽃놀이. [사진 롯데월드]
퍼레이드는 테마파크의 꽃이다. 디즈니랜드, 유니버설 스튜디오 같은 내로라하는 테마파크도 퍼레이드에 갖은 공을 들인다. 오직 퍼레이드를 보러 테마파크를 찾는 이도 많다.



롯데월드는 1989년 대표 캐릭터 ‘로티’와 ‘로리’가 이끄는 ‘환타지 퍼레이드’로 서막을 알렸다. 이후 ‘레이저 불꽃 쇼’ ‘하늘을 나는 비행 풍선’ 같은 첨단 기술을 퍼레이드에 접목했다. 25주년 때는 가수 바다, 30주년 때는 박정현이 주제가를 불렀다. 퍼레이드 코스 길이는 400m다. 35년간의 퍼레이드 진행 거리를 합하면 9879㎞에 달한다. 서울에서 스페인 마드리드까지 걸은 셈이다.

개장 1주년 당시 퍼레이드 모습. [사진 롯데월드]
롯데월드 퍼레이드는 낮과 밤, 두 번 진행한다. 야간 퍼레이드를 보러 오는 사람이 더 많다. 계절마다 주제가 바뀌는 낮 퍼레이드보다 10년 주기로 업그레이드하는 야간 퍼레이드에 막대한 비용이 들어간다. 이번에 선보인 ‘월드 오브 라이트’는 세계적인 공연 기획·연출가가 참여했고, 107억원을 투자했다.

정근영 디자이너
새 퍼레이드는 뭐가 다를까? 롯데월드 김기훈 영업본부장은 “조명과 의상이 더 화려해졌고 특수 효과와 멀티미디어 쇼를 강화했다”고 말했다. 월드 오브 라이트는 ‘전 세계에서 모여든 빛으로 세상에서 가장 멋진 파티를 만든다’는 스토리에 걸맞게 이전 퍼레이드보다 조명 250개(총 1400개)를 늘렸다. 6개로 구성된 유닛이 세계 각 지역과 동물, 문화를 표현하며 화합의 메시지를 전한다. 롯데월드 93개 캐릭터 중 7개 인기 캐릭터가 등장한다.

전 세계서 모여든 빛으로 40분간 파티

롯데월드 퍼레이드는 어린이가 직접 참여할 수도 있다. [사진 롯데월드]
야간 퍼레이드의 무대는 어드벤처 1층이다. 일찌감치 명당을 꿰찬 방문객은 퍼레이드가 시작되는 가든 스테이지 쪽으로 목을 빼고 기다리고 있었다. 오후 8시가 되자 조명이 어두워지고, 스페인 해적선, 풍선비행 같은 놀이기구가 멈춰 섰다. 정적을 깨고 로티·로리의 수호 천사인 ‘로데뜨’가 하늘을 날며 등장해 시선을 끌었다.

이어 각양각색의 퍼레이드 차량이 행진했다. 타오르는 불꽃을 형상화한 불사조와 ‘빛의 열정’을 상징하는 라틴 댄서와 투우사가 뒤따르며 흥을 돋웠다. 고양이 캐릭터 ‘샤론캣’이 등장하니 아이들이 열광했다. 아이보다 더 흥분하는 어른도 보였다. 여덟 살 딸과 함께 방문한 정순영(42)씨는 “30년 만에 왔는데 어릴 때 봤던 캐릭터들이 그대로 나와서 깜짝 놀랐다”고 말했다.

‘빛의 기적’ 차량도 인기였다. 곰 캐릭터 ‘화이트베어’와 펭귄 같은 극지방 동물이 오로라를 배경으로 빙하를 떠다니는 장면을 연출했다. 이어 로티·로리가 등장해 관중과 눈 맞추며 인사를 나눴다. 피날레는 1층 드림캐슬에 자리한 구 형태 조형물 ‘더 라이트 오브 더 하트’가 책임졌다. 광선 같은 빛이 솟구치고 불꽃이 터지는 모습이 압권이었다. 40분짜리 초대형 뮤지컬 한 편을 본 듯했다.





최승표(spchoi@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