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차에서 갑자기 불꽃이" 도로 달리던 아이오닉5 다 탔다

지난 5일 오후 9시 48분쯤 강화군 하점면 사거리 인근 도로를 달리던 아이오닉5 차량에 불이 났다. 사진 인천소방본부

인천 도로를 달리던 전기자동차에서 불이 나 차량이 전소했다.

6일 인천소방본부에 따르면 전날 오후 9시 48분쯤 강화군 하점면 사거리 인근 도로를 달리던 아이오닉5 차량에 불이 났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이 불로 차량이 모두 타고 인근에 있던 검문소 차량 차단기도 불에 타 파손됐다. 운전자가 대피하면서 인명 피해는 없었으나 차량 화재로 5600만원 상당의 재산피해가 났다.

운전자로부터 “차에서 갑자기 불꽃이 보인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은 화재 발생 10여분 만인 오후 10시 1분쯤 불을 껐다. 다만 불길이 사그라든 뒤에도 차량에서 열이 계속 나면서 차량 견인까지는 시간이 더 소요됐다.



소방 당국은 차량 배터리에서 처음 불이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최서인(choi.seoin@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