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서울대공원 명물 ‘태백’ 하늘나라로

2018년 서울대공원에서 태어난 시베리아호랑이 ‘태백’이가 19일 폐사했다. [사진 서울대공원]
서울대공원의 시베리아호랑이 중 한 마리였던 ‘태백’이가 지난 19일 폐사했다. 23일 서울대공원에 따르면 태백이는 지난 2월부터 변 상태가 좋지 않아 진료를 받아왔다.

서울대공원은 “태백이에게 약물치료와 함께 다양한 방법으로 먹이 섭취를 시도했으나, 2일부터는 먹이 섭이량이 미미하게 됐다”며 “꾸준히 치료를 진행했지만, 호전되지 않고 결국 눈을 감고야 말았다”고 전했다. 시베리아호랑이 태백이는 2018년 5월 2일 백두, 한라, 금강과 함께 4남매로 태어났다. 서울대공원은 “태백이의 갑작스러운 사망 소식에 사육사를 비롯한 동물원 직원들은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다”며 “부디 태백이가 마지막으로 가는 길이 외롭지 않도록 함께 애도해주시길 바란다”고 했다.

서울대공원은 22일부터 28일까지 7일간 맹수사 호랑이 방사장 앞에 추모공간을 마련했다. 한편 서울대공원에서는 최근 2년 내 태백이를 포함해 호랑이 다섯 마리가 잇따라 폐사했다.








현예슬(hyeon.yeseul@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