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임영웅 제주 팬들, 21일 우도서 플로깅 활동을 펼쳤다

[사진]OSEN DB.

[사진]OSEN DB.


[OSEN=최이정 기자] 가수 임영웅 팬클럽인 ‘영웅시대 제주’ 회원 30여 명이 ‘섬 속의 섬’ 제주 우도에서 플로깅 활동을 펼쳤다. 

22일 제주시 우도면에 따르면 지난 21일 ‘영웅시대 제주’ 팬클럽 회원들이 최근 관광객 방문이 많은 우도 검멀레 해안가 일대에 해양쓰레기 수거 등 환경정비를 실시했다. 

영웅시대 제주’ 회장 구화영(61)씨는 “요즘 청정제주가 쓰레기로 몸살을 앓고 있는 게 안타까웠다”면서 “지구의 날을 즈음해 지구 수명 연장활동의 일환으로 환경정화활동을 하게 됐다”라고 설명했다. 

‘영웅시대 제주’ 팬클럽 회원 중에 우도에 사는 한지수(31·카페 운영)씨는 “플라스틱, 캔, 테왁 등 파도에 떠밀려온 쓰레기들을 30부대 가득 주웠다”라며 “비 맞으면서 자꾸 쓰레기가 밟혀서 다 치우고 가자며 깨끗하게 정리하는 걸 보면서 역시 엄마들의 힘이 위대하다는 걸 느꼈다”라고 전했다.



[사진]OSEN DB.

[사진]OSEN DB.


[사진]OSEN DB.

[사진]OSEN DB.


‘영웅시대 제주’는 ‘미스터트롯’ 경연이 시작될 때쯤인 2020년 3월 20여 명으로 결성돼 지금은 약 100여 명이 활동하고 있다. 팬클럽 회원들은 30대부터 60대까지 다양하다. 

‘영웅시대 제주’는 임영웅 데뷔 4주년을 기념으로 미혼모재단 애서원, 꿈꾸는 다락방에 기부활동을 시작으로 지금에 이르고 있다. 지난해까지 약 3000만 원 가까이 기부하는 등 선한 영향력을 전파해 오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nyc@osen.co.kr

[사진] 영웅시대


최이정(nyc@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