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라이즈 "세 번째 컴백, 도전으로 성장하는 모습 보여드릴 것"[일문일답]

[사진]OSEN DB.

[사진]OSEN DB.


[OSEN=선미경 기자] 라이즈(RIIZE, 에스엠엔터테인먼트 소속)의 신곡 ‘Impossible’(임파서블) 발표가 하루 앞으로 다가왔다.

라이즈 프롤로그 싱글 ‘Impossible’은 오는 18일 오후 6시에 각종 음악 사이트에서 음원이, 유튜브 SMTOWN 채널 등을 통해 뮤직비디오가 공개된다.

‘Impossible’은 리드미컬한 하우스 비트와 신비로운 분위기의 신시사이저가 특징이며, 불가능하다고 여기더라도 서로 같은 꿈을 향해 함께 나아가는 순간 더이상 불가능이란 존재하지 않는다는 메시지를 가사에 담았다.

라이즈는 ‘Impossible’에 꿈을 향한 열망과 서로에 대한 믿음을 녹였으며, 라이즈 스타일의 ‘하우스 음악’과 ‘하우스 댄스’를 예고해 높은 관심을 얻은 가운데, 멤버들이 직접 신곡에 대한 이야기를 들려줬다.



이하 라이즈의 프롤로그 싱글 ‘Impossible’ 관련 일문일답이다.

[사진]OSEN DB.

[사진]OSEN DB.


Q. 처음 ‘Impossible’을 들었을 때 어땠는지? 감상 포인트를 소개한다면?

앤톤: 우선 하우스 비트가 귀에 꽂혔어요. 무엇보다 듣기 편했고요. ‘Love 119’이 겨울에 어울리는 노래였다면, ‘Impossible’은 따뜻한 요즘 날씨에 시원하게 잘 어울릴 것 같아요. 감상 포인트는 역시 하우스 댄스 퍼포먼스가 아닐까요? 마지막에 나오는 댄스 브레이크도 멋지고, 계속 깔리는 하우스 드럼 비트도 좋으니까 많이 들어주세요!

Q. ‘Impossible’은 언제 들으면 좋은 곡인지? 브리즈(BRIIZE, 공식 팬클럽명)에게 추천하고 싶은 감상 타이밍은?

소희: 사실 ‘Impossible’은 저희 노래라서 그러는 게 아니라 언제 들어도 좋은 노래지만, 브리즈를 위한 감상 타이밍을 하나 뽑자면 운동할 때가 딱이라고 생각해요. 숨이 차오르는 것 같은 빠른 비트가 러닝머신과 잘 어울리니까, 러닝하면서 ‘Impossible’ 꼭 들어보세요.(웃음)

Q. 이번 퍼포먼스를 위해 ‘하우스 댄스’ 레슨도 받았는데, 춤을 배우면서 어땠는지?

원빈: 새로운 걸 배우면서 라이즈라는 이름답게 또 성장하는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을 것 같아서 기대됐어요. 그리고 멤버들 중 아무래도 오래 춤을 춘 쇼타로형이 기본이 탄탄하니 하우스 댄스와 잘 어울린다고 생각했고, 빠르게 스텝을 밟는 춤이다 보니 은석이형도 가벼운 움직임으로 잘하는 것 같다고 생각했습니다.

Q. 퍼포먼스에 있어 ‘Impossible’이 ‘Siren’보다 힘들다고 했는데, 그렇게 느낀 이유는? 킬링 포인트를 뽑는다면?

쇼타로: 어렸을 때 잠깐 하우스 댄스를 배워본 적이 있는데, 멤버들과 다같이 도전하는 건 처음이라 다리를 많이 쓰는 동작을 익히고 밸런스를 잡는데 조금 고전했던 것 같아요. 그래도 레슨을 받으면서 감을 잡아가는 시간들이 다 재밌었어요. 퍼포먼스 킬링 포인트는 신선하고 새로운 라이즈의 모습을 볼 수 있다는 점이 아닐까 싶습니다.

Q. ‘Impossible’ 뮤직비디오는 어떤 점에 집중해서 보면 좋은지? 촬영하면서 기억에 남은 에피소드가 있다면?은석: 포르투갈 리스본에서 촬영했는데, 리스본의 멋진 분위기와 어우러진 라이즈의 하우스 댄스를 집중적으로 보시면 좋을 것 같아요. 기억에 남는 에피소드가 많은데, 멤버들이랑 뮤직비디오가 아닌 또 다른 촬영을 위해 요트를 탔던 순간이 제일 생각나요. 날씨도 좋고 요트 위에서 바라본 풍경이 예뻤거든요. 어떤 영상인지 아직 비밀이지만 앞으로 나올 것들도 많으니까 기대해 주세요!

Q. 라이즈 독자적 장르 ‘이모셔널 팝’은 멤버들이 겪는 다양한 감정을 음악으로 표현하는 것인데, ‘Impossible’ 활동을 준비하면서 어떤 감정을 느꼈는지?

성찬: ‘Impossible’은 “불가능이란 없다”라는 문장이 잘 어울리는 곡이에요. 라이즈 활동이 5월 첫 팬콘, 6월 첫 미니앨범 이후에도 이어질 텐데, 저희들도 앞으로 서로만 보면서 달릴 수 있도록 마음의 준비를 하게 만드는 노래인 것 같아요. 특히 서로 같은 꿈을 가지고 나아간다면 불가능도 가능하게 만들 수 있다는 메시지가 라이즈의 감정을 대변하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Q. 신곡 발표 소감과 마지막으로 브리즈에게 하고 싶은 한 마디.

쇼타로: 라이즈의 새로운 도전을 만나실 수 있는 곡이니까 많이 기대해 주시면 좋겠어요! 오랜만에 컴백하니 떨리기도 하지만 너무 보고싶었던 브리즈를 볼 수 있으니까 기쁩니다! 무대에서 너무 흥분하지 않을 정도로 열심히, 재밌게 할게요.(웃음)

은석: ‘Impossible’을 통해 새롭게 도전하는 하우스 음악으로 찾아 뵙게 됐는데, 도전으로 성장하는 라이즈의 모습을 보여드릴 테니 많은 응원 부탁드립니다!

성찬: 신곡 ‘Impossible’로 다시 만날 수 있게 되었어요. 많은 분들이 재밌게 즐겨주시면 좋겠습니다. 브리즈! 이번 활동도 많은 응원 부탁해요!

원빈: 라이즈 스타일의 하우스 음악을 어떻게 봐주실지 기대가 됩니다. 우리가 열심히 준비한 만큼 음악, 무대, 영상 같은 모든 결과물이 다 잘 나와서 브리즈의 자랑이 되고 싶습니다. 기대 많이 해주세요.

소희: 브리즈~ 라이즈가 (‘Talk Saxy’, ‘Love 119’ 이후에) ‘Impossible’로 벌써 세 번째 컴백을 맞이했어요! 이번에도 멋진 퍼포먼스를 준비했으니 예쁘게 봐주세요! Gimme that beat!

앤톤: 브리즈에게 또다시 새로운 모습으로 돌아올 수 있어서 너무 기쁘고 설렙니다. 브리즈도 ‘Impossible’ 들으면서 라이즈의 다양한 색깔과 매력을 느낄 수 있으면 좋겠습니다. 기대 많이 많이 해주세요. 브리즈 사랑해요! /seon@osen.co.kr

[사진]SM엔터테인먼트 제공.


선미경(seon@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