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지현우, 임수향과 재회 들켰나..눈물로 가족들에 호소(‘미녀와 순정남’)

[사진]OSEN DB.

[사진]OSEN DB.


[OSEN=강서정 기자] ‘미녀와 순정남’ 지현우가 뜻밖의 난관에 봉착한다.

13일 오후 7시 55분 방송되는 KBS 2TV 주말드라마 ‘미녀와 순정남’(극본 김사경, 연출 홍석구, 홍은미) 7회에서는 고필승(지현우 분)이 고모 고명동(이영은 분)과 엄마 김선영(윤유선 분)에게 눈물로 애원한다.

앞서 필승은 ‘직진멜로’ 두 주인공 박도라(임수향 분)와 상대 배우 차봉수(강성민 분)의 비위를 맞추며 촬영장의 평화를 지키기 위해 애를 썼다. 하지만 도라와 봉수의 기 싸움은 끝나지 않았다. 결국 필승은 봉수와의 식사 자리에서 분위기에 휩쓸린 나머지 도라의 험담을 해버렸고, 그 모습을 직접 목격한 도라가 큰 배신감에 빠지면서 향후 펼쳐질 도라와 필승의 이야기에 이목을 집중시켰다.

본방송을 앞두고 오늘 공개된 스틸에는 필승과 명동이 진지하게 대화를 주고받는 모습이 담겨 있어 보는 이들의 궁금증을 유발한다. 조카 필승과 고모 명동 사이 평소와는 다른 묘한 긴장감이 형성돼 예사롭지 않은 일이 벌어졌음을 직감케 한다.



촬영장 앞을 우연히 지나가던 명동은 필승을 보곤 반가워하지만, 이내 그의 모습에 화를 내기 시작한다. 명동이 알아선 안 될 장면을 목격한 것. 이에 필승은 간절한 마음을 담아 엄마인 김선영(윤유선 분)에게까지 비밀로 해달라고 명동에게 사정하고, 그런 필승의 말에 생각이 많아진 명동은 그를 예의주시한다. 명동이 발견한 필승의 비밀은 무엇이었을지 궁금증이 치솟는다.

한편 명동은 밖에서뿐만 아니라 집 안에서까지 필승과 비밀 이야기를 이어간다. 하지만 두 사람의 대화를 가족들이 모두 듣게 되면서 꽁꽁 감췄던 비밀을 모두 들키고 만다. 비밀을 들킨 필승은 눈물을 글썽이며 가족들에게 호소하고 선영 또한 그간 꾹 참았던 감정을 폭발시킨다. /kangsj@osen.co.kr

[사진] KBS 제공


강서정(kangsj@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