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이진호, 여자 뺏긴다는 사주에 ‘소름’..“환승 이별 3번, 트라우마도” (‘크레이지 슈퍼 코리안’) [어저께TV]

[사진]OSEN DB.

[사진]OSEN DB.


[OSEN=지민경 기자] 코미디언 이진호가 3번의 환승 이별을 경험해 트라우마가 남았다고 고백했다.

지난 11일 방송된 JTBC '크레이지 슈퍼 코리안’에서는 한국인이 푹 빠진 '샤머니즘'에 대한 이야기가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는 26년 차 점술인 남택수와 풍수 연구소장 박성준, 역사학자 심용환이 출연해 샤머니즘에 대한 다채로운 이야기를 나눴다.

샤머니즘을 믿냐는 질문에 곽튜브는 “믿는 수준이 아니라 광적으로 믿는다”고 밝혔고, 전현무는 “용하다는 데는 다 간다”며 맹신하고 있다고 말했다. 키는 샤머니즘을 믿지 않는다며 “사주 봐도 기억이 안 난다”고 말했다. 전현무는 사주에 대해 “나는 빅데이터라고 생각한다. 굉장히 가능성 있다고 생각한다. 개인적으로 터를 많이 믿는다”고 밝혔다.



[사진]OSEN DB.

[사진]OSEN DB.


최근 MZ세대가 샤머니즘에 빠져있는 이유에 대해 전문가들은 “코로나 영향도 있는 것 같다. 자산이 폭등을 하면서 투자에 관심이 많아지고 운이 좋으면 어떤 것을 가지게 될까에 대해 궁금증이 높아지는 것 같다”며 “MZ 세대 종교 비율이 20프로 밖에 안된다. 당장 문제에 대한 답을 얻기를 원한다. 그래서 점술학에 집중하는 것 아닌가 싶다”고 설명했다.

남택수는 “사주를 보러오신 분들의 질문이 시대별로 다르다. 요즘은 해외 유학이나 공무원에 대해 안 물어본다. 올해 인기 질문은 AI 공부해도 될까요다. 굉장히 트렌드를 따라간다”고 말했고, 박성준은 “대기업 임원 분들은 사옥 터, 금고 위치, 회장실 위치에 대해 자문을 구한다”고 덧붙였다.

이어 박성준은 곽튜브의 집 내부 영상과 사진을 보고 풍수적으로 평가하는 시간을 가졌다. 영상 속 곽튜브의 옷방은 정리되지 않은 옷들이 바닥과 옷장 등에 널려있는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박성준은 “풍수의 기본이 지켜지지 않은 안좋은 예다. 엉망진창이다. 소파를 사람이 맞이하는 곳에 두는 것이 좋다. 정리, 청소 먼저 해라”라고 단호하게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OSEN DB.

[사진]OSEN DB.


이외에도 전문가들은 MC들의 사주를 현장에서 직접 분석해 흥미를 유발했다. 먼저 곽튜브 사주에 대해 남택수는 “통제와 간섭을 싫어하는 사주다. 자유를 욕망한다. 외로움도 있고 여자에 대한 욕망도 강한 편이다. 사주가 외롭기 때문에 한 여자에 정착하지 못한다. 끊임없이 도전하려고 한다”고 전했다.

이어 “상대는 연하가 좋다. 올해부터 4년 정도가 이성을 만나는 기운이 크게 들어온다. 대운의 흐름도 좋다. 9, 0, 1 나이대만 조심해라. 근본이 외롭게 태어났다”며 외로움을 강조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진호의 사주에 대해서는 “망상을 가지고 태어났다. 창의적이고 영감과 직감이 발달했다. 마음이 선하게 태어났다.차분해 보이지만 성격이 은근히 급하다. 내 여자를 남의 남자가 채가는 사주다”라고 말했다.

이에 이진호는 깜짝 놀라며 “그런 일이 3번 정도 있었다. 트라우마가 있어서 연애를 잘 안한다”고 고백했다. /mk3244@osen.co.kr

[사진] ‘크레이지 슈퍼 코리안’ 방송화면 캡쳐


지민경(mk3244@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