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이성민·유연석·이정은 '운수 오진 날' 일냈다..프랑스 ''밉티비' 상영작 초청

[사진]OSEN DB.

[사진]OSEN DB.


[OSEN=박소영 기자] 스튜디오드래곤이 제작한 티빙 오리지널 시리즈 '운수 오진 날'이 세계 최대 콘텐츠 마켓 중 하나인 밉티비(MIPTV) 상영작으로 초청됐다. 밉티비가 열리는 프랑스 칸에서 전 세계 방송 관계자들과 일반인들을 대상으로 상영될 예정.  

'운수 오진 날'(연출 필감성, 극본 김민성·송한나, 기획 스튜디오드래곤, 제작 더그레이트쇼·스튜디오N, 제공 티빙)은 평범한 택시기사 오택(이성민 분)이 고액을 제시하는 묵포행 손님(유연석 분)을 태우고 가다 그가 연쇄 살인마임을 깨닫게 되면서 공포의 주행을 시작하는 이야기. 참신한 소재와 설정으로 반향을 일으킨 동명의 인기 네이버웹툰을 원작으로 한다. 국내에서는 티빙, 글로벌에서는 파라마운트+를 통해 공개돼 웰메이드 장르물이라는 호평을 받은 바 있다.

'운수 오진 날'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방송통신전파진흥원이 주관하는 칸 시리즈 페스티벌 지원사업의 '코리아 디지털' 부문에 선정돼 오는 4월 9일(화) 밉티비에서 스크리닝 행사를 진행한다. 밉티비(MIPTV, Marché International des Programmes de Télévision)는 매년 프랑스 칸에서 개최되는 칸 시리즈 페스티벌(Cannes International Series Festival)과 같은 시기에 열리는 세계 최대 규모의 TV 및 영상 프로그램 콘텐츠 마켓으로 올해는 현지시간 4월 8일(월)부터 10일(수)까지 열릴 예정. 

'운수 오진 날'이 선정된 '코리아 디지털' 부문은 AI·디지털 기반 미디어 테크 기술을 활용한 K드라마를 소개하는 섹션이다. 실제로 '운수 오진 날'은 작품 내 등장하는 많은 도로 주행 장면을 경기도 파주에 위치한 CJ ENM 스튜디오센터 내 버추얼 프로덕션(Virtual Production, 컴퓨터 그래픽으로 만든 가상 환경에서 촬영할 수 있는 최첨단 기술) 스테이지에서 촬영했다.



버추얼 프로덕션 스테이지는 벽면 360도와 천장을 모두 대형 LED 스크린으로 꾸민 스튜디오로 영상물 촬영에 필요한 다양한 배경을 LED 스크린에 구현해 촬영하는 최첨단 시설. '운수 오진 날'에서는 주인공이 서울에서 지방까지 택시를 운전하는 장면을 상황에 맞게 배경 화면만 바꿔가며 촬영했다. 카메라의 심도와 위치에 따라 실시간으로 조정되는 초고해상도 LED 배경 화면을 통해 차가 도로 위를 달리는 듯한 장면을 실감나게 구현했다.

'운수 오진 날'을 담당한 스튜디오드래곤 장신애 CP는 "'운수 오진 날'은 버추얼 프로덕션을 통해 촬영 시간 단축과 높은 영상 퀄리티 모두를 달성할 수 있었던 사례다. 도로 통제나 날씨 변화 등 외부 요인으로부터 자유로웠고, 기존 방식보다 촬영 장비를 자유롭게 설치할 수 있어 다양한 연출이 가능했으며, 후반 작업에 소요되는 시간도 대폭 단축할 수 있었다"며 "이번 밉티비 스크리닝 작품으로 선정되면서 버추얼 프로덕션을 활용한 시도를 전 세계에 소개할 수 있어 기쁘다. 앞으로도 혁신적인 제작 역량이 가미된 프리미엄 콘텐츠를 지속 선보일 것"이라고 밝혔다.

/comet568@osen.co.kr

[사진] 제공 


박소영(comet568@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