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범인은 내부에"..'지배종', 한효주 혼란 빠트린 막강 조연 4人

[사진]OSEN DB.

[사진]OSEN DB.


[OSEN=하수정 기자] 디즈니+ 오리지널 시리즈 '지배종'이 강렬한 연기로 극의 긴장감을 더할 BF 그룹 핵심 멤버들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오는 4월 10일 공개를 앞둔 디즈니+ 오리지널 시리즈 '지배종'에는 배우 주지훈, 한효주, 이희준, 이무생 외에도 김상호, 전석호, 박지연, 이서 등 명품 조연들의 강렬한 연기가 더해져 극의 몰입도를 높일 예정이다. 특히 이들은 BF 그룹을 노린 800억대 랜섬웨어 해킹 사건을 비롯해 연이어 발생된 충격적 사건들의 용의자로 의심받으며 긴장감을 끌어올린다. 

먼저 인공 배양육의 핵심 기술을 개발해낸 생명공학박사이자 BF 그룹의 정신적 지주 김신구 박사 역에는 '유괴의 날', '변론을 시작하겠습니다' 등 다양한 작품에서 명품 연기를 선보여온 김상호 배우가 맡아 열연한다. 

그는 배양액이 세균 덩어리라는 루머가 퍼지자 자신이 평생에 걸쳐 연구해온 기술이 쓰레기 취급을 받았다며 큰 충격을 받는다. 하지만 그 만큼 배양액 기술에 가장 가까이 접근할 수 있는 사람은 없기에 그 역시 용의선상에서 벗어날 순 없다. 이어 IT 전문가이자 BF 그룹 내부에서만 독립적으로 쓰이고 있는 인공지능비서 장영실을 개발한 서희 역은 전석호 배우가 맡았다. 



'범죄도시3', '무빙' 등으로 맛깔 나는 연기를 선보이며 큰 사랑을 받았던 그는 BF 그룹의 핵심 시스템을 구축한 인물로, BF에서 일어나는 모든 일을 가장 먼저 알 수 있어 윤자유(한효주)의 의심을 받게 되는 인물이다. 

윤자유가 믿고 의지하는 BF 그룹 기획실장 정해든 역은 '붉은 단심', '비밀의 숲2'를 비롯해 다양한 공연에서 독보적 활약을 선보이고 있는 박지연이 맡았다. 그는 윤자유의 신임을 얻고 있는 만큼 그의 내밀한 정보까지 모두 알 수 있는 인물로 미스터리함을 더하며 용의선상에 오르게 된다. 

[사진]OSEN DB.

[사진]OSEN DB.


마지막으로 최연소 수석 연구원인 홍새잎은 '옷소매 붉은 끝동'에서 화빈 윤씨로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찍은 이서가 맡았다. 그는 김신구를 돕는 의학 전공의이자 BF의 최연소 수석 연구원으로 김신구 박사 다음으로 배양액 핵심기술에 대해 잘 알고 있는 인물이라 역시 의심의 끈을 놓을 수 없게 한다. 

이처럼 대한민국 최고 배우들의 명품 열연과 이수연 작가의 탄탄한 극본이 만나 전 세계를 뒤흔들 최고의 서스펜스 스릴러 드라마 탄생을 예고하고 있다.

디즈니+의 오리지널 시리즈 '지배종'은 2025년 새로운 인공 배양육의 시대를 연 생명공학기업 BF의 대표 윤자유(한효주)와 그녀에게 의도적으로 접근한 퇴역 장교 출신의 경호원 우채운(주지훈)이 의문의 죽음과 사건들에 휘말리며 배후의 실체를 쫓는 서스펜스 스릴러 드라마다.

'지배종'은 오는 4월 10일 디즈니+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 hsjssu@osen.co.kr

[사진] 월트디즈니 컴퍼니 코리아


하수정(hsjssu@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