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김송 “8번의 시험관으로 얻은 子 잃을뻔…출산 D-1 교통사고” (‘금쪽상담소’) [종합]

[사진]OSEN DB.

[사진]OSEN DB.


[OSEN=박근희 기자] '오은영의 금쪽상담소’ 김송이 출산 전날 음주운전 사고로 폐차를 했다고 밝혔다.

2일 오후 방송된 채널A '오은영의 금쪽상담소'(이하 '금쪽상담소') '가족 화해 프로젝트'의 첫 번째 고객님으로는 연애, 결혼 35년 차의 원조 한류 가수 클론의 강원래, 김송 부부가 출연했다.

강원래는 “뭔가 어린시절 교장 선생님 교무실 온 느낌. 반성을 많이해야 하는 느낌”이라며 출연 소감을 밝혔다. 이윤지는 김송과 친분이 있다며 “아들 이름이 강선이다. 무럭무럭 자라고 있다”라며 초등학교 4학년이 된 부부의 아들을 언급했다. 강원래는 아들을 언급하며 “보행기를 휠체어로 시작했다”라고 말하기도.

강원래는 “저는 어렸을 때부터 아이들을 안 좋아했다. 아내도 우리 아이를 미워하지 말라고 했다. 막상 낳고보니 보기만해도 기쁘다”라며 요즘 정말 행복하다고 설명했다.



[사진]OSEN DB.

[사진]OSEN DB.


강선은 8번의 시험관 시술 끝에 낳은 아이라라고. 김송은 “결혼기념일 10주년이었던 날이었다”라며 아이의 임신소식을 결혼기념일에 알게됐다고 밝혔다.

강원래는 아내가 출산 하루 전에 교통사고가 났다고 전해 모두를 놀라게 만들었다. 김송은 “음주 운전 차량이 중앙선을 넘어와서 차량 두대가 폐차였다”라고 설명했다. 강원래는 하반신 마비 교통사고를 언급하며 “저도 불법 유턴 차량과의 사고였다. 나한테는 더이상 행복은 없다라고 생각했다”라고 덧붙였다.

아내 김송은 남편과의 대화 단절이 힘들다며 고민을 토로했다. 35년이라는 시간 동안 남편과 대화다운 대화를 핸본 적이 없다고 밝힌 것. 이와 다르게 강원래는 고민이 없다며 지금이 본인 인생에서 가장 행복한 때라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사진]OSEN DB.

[사진]OSEN DB.


오은영은 강원래, 김송 부부의 대기실 영상을 보고 문제점을 언급했다. 이를 들은 강원래는 불편한 심기를 드러냈다. 오은영은 “제가 말씀드리는 것은 예를 들어 설명을 드린 거지”라며 정정했고, 강원래는 “(그렇게 예시를 들면) 강원래는 아이에 대해 막말하는구나(라고 생각할 수도 있다)”라며 날을 세웠다.

강원래는 계속되는 오은영의 상담에 “제 고민은 왜 안 들어주시나요?”라며 언성을 높였다. 오은영은 “강원래 씨 안타까운 게, 이 자리는 옳고 그르다를 얘기하는 자리가 아니다. 두 분의 인생과 이야기를 들으려고 하는 거다”라며 설명했다. 강원래는 “지금 누구 편 드는 거예요? 저는 그런 느낌이 든다”라고 굽히지 않았다.

/ skywould514@osen.co.kr

[사진] ‘오은영의 금쪽상담소' 방송화면 캡쳐


박근희(skywould514@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