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송하윤, '사건반장'과 인터뷰 돌연 취소..제보자 녹취록 추가 공개 [종합]

[사진]OSEN DB.

[사진]OSEN DB.


[OSEN=김수형 기자] '사건반장' 측에서 송하윤이 돌연 인터뷰를 취소한 것과 함께 제보자의 추가 입장을 전했다. 

2일 오후 JTBC '사건반장' 에서는 송하윤의 학폭의혹에 대해 추가적으로 다뤘다. 

앞서 지난 1일 JTBC '사건반장'은 최근 인기 드라마에서 악역 연기로 사랑받은 여배우 S씨의 학폭의혹을 제기했다. 제보자 A씨는 고등학교 재학 당시 S씨에게 이유도 모른 채 1시간 30분동안 맞았으며, S씨가 학폭으로 강제전학을 갔다고 주장했다.

이런 가운데 최근 tvN 드라마 '내 남편과 결혼해줘'에서 소름돋는 악역 연기로 급부상한 송하윤이 '여배우 S씨'로 지목됐다. 이에 소속사 측은 "제보자 측 주장에 관해 배우에게 사실을 확인한 결과 제보자와는 일면식도 없으며 해당 내용 모두 사실이 아님을 확인했다"며 "확인되지 않은 사실과 추측성 보도는 자제해 주시길 간곡히 부탁드린다"고 학폭 의혹을 부인했던 상황.



이 가운데 '사건반장' 측은 "어제 방송 이후 송하윤 측에서 입장을 내놨다"며 송하윤 측에서"(제보자와) 일면식이 없다"는 입장에 대해 제보자 입장을 녹취록으로 전했다.

제보자는 "제가 누군지도 모르겠다? 모를 수가 없다"며 "모르는데 미국까지 넘어오고 한국에 오면 비용 다 내준다고? 말이 안 되잖지 않나, 앞뒤가 너무 안 맞는다"고 했다. 그러면서 "이거 (학폭)터지면 다른거 다 터질 것, 제 친구들도 다 아는데 본인만 몰라, 사람들이 다 참은 것, 터질게 터진거다"고 말했다.  

송하윤의 주장에 대해 "앞뒤가 안 맞는다"고 반박한 제보자는 이제와서 학폭 의혹을 꺼낸 것에 대해선 "미국에 살아서 활동을 몰랐던 것, 내가 원했던 건 만나기 싫단 것이 아닌 사과하고 왜 나에게 폭행한지 알고 싶었던 것이다. 그걸 안해서 제보하게 된 거다"라고 덧붙였다. 

[사진]OSEN DB.

[사진]OSEN DB.


이 가운데 '사건반장'측에선 "사실 (방송 전) 송하윤이 직접 인터뷰 하겠다고 했으나 이유를 알 수 없이 갑자기 취소됐다"며 "제보자는 마지막 기회를 준다고 한 것, 본인 잘못 인정하고 사과하면 스톱하겠다는 입장인데, 사실무근이라는 송하윤의 공식 입장에 더이상 숨기지 않는다고 했다"며 또 다른 제보자의 입장을 전했다. 

한편, 2일 오후 소속사 킹콩 by 스타쉽 측은 "JTBC '사건반장'에서 소속 배우 송하윤 씨에 대하여 방송한 내용 및 이에 관한 후속 보도와 관련해, 해당 내용은 모두 사실이 아님을 다시 한번 말씀드린다"며 공식 입장을 내놨다.

이어 "당사는 향후 본건에 대한 사실관계의 확인 및 법무법인을 통한 법률 검토를 통해, 제보자 측에 대한 민형사상의 조치 및 JTBC '사건반장'에 대한 방송금지 가처분 등 필요한 모든 조치를 고려하고 있다"고 밝혔다. /ssu08185@osen.co.kr


김수형(ssu08185@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