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6이닝 2자책 KKKKKKKKK! 엘리아스, “타자들이 많은 점수 뽑아준 덕분에 첫 승 달성” [오!쎈 대구]

[OSEN=더우류(대만), 김성락 기자] 3일 오후(한국시간) 대만 윈린 현 더우류야구장에서 SSG 랜더스와 대만 프로야구팀 웨이취엔 드래곤스의 연습경기가 열렸다.1회말 SSG 선발 엘리아스가 마운드에 올라 힘차게 공을 뿌리고 있다. 2024.03.03 / ksl0919@osen.co.kr

[OSEN=더우류(대만), 김성락 기자] 3일 오후(한국시간) 대만 윈린 현 더우류야구장에서 SSG 랜더스와 대만 프로야구팀 웨이취엔 드래곤스의 연습경기가 열렸다.1회말 SSG 선발 엘리아스가 마운드에 올라 힘차게 공을 뿌리고 있다. 2024.03.03 / ksl0919@osen.co.kr


[OSEN=대구, 손찬익 기자] “너무 기쁘다. 내가 잘 던진 것보다 타자들이 많은 점수를 뽑아줘서 이길 수 있었다. 동료들에게 고마움을 전하고 싶다”. 

프로야구 SSG 랜더스 로에니스 엘리아스가 시즌 첫 승을 신고했다. 

지난 24일 롯데와의 홈경기에서 6이닝 4피안타 1사구 5탈삼진 무실점 호투에도 승리 투수가 되지 못했던 엘리아스는 30일 삼성을 상대로 6이닝 8피안타 1볼넷 9탈삼진 4실점(2자책)으로 시즌 첫 승 사냥에 성공했다. 

SSG는 3회 6득점 빅이닝을 완성하며 엘리아스의 어깨를 가볍게 했다. 선발 엘리아스에 이어 고효준, 노경은, 조병현, 문승원이 마운드에 올라 팀 승리를 지켰다. SSG는 삼성을 9-6으로 제압하고 주말 3연전 위닝 시리즈를 확보했다. 



이숭용 감독은 “엘리아스가 선발 투수로서 본인의 역할을 충실히 수행했다”고 박수를 보냈다. 

시즌 첫 승 사냥에 성공한 엘리아스는 “너무 기쁘다. 내가 잘 던진 것보다 타자들이 많은 점수를 뽑아줘서 이길 수 있었다. 동료들에게 고마움을 전하고 싶다”고 말했다. 

또 “지난 등판과 마찬가지로 좋은 결과를 얻기 위해 공격적인 투구를 했다. 포수 조형우와 호흡이 좋고 조형우가 내게 맞춰주기 때문에 공격적인 성향으로 잘 상대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엘리아스는 2년 차를 맞이해 “작년에 변화구에서 아쉬운 부분이 있었기에 스프링캠프를 통해 보완했고 특히 송신영 수석 코치님께 체인지업에 대해 많은 조언을 들었고 그 부분에 대해 감사드린다”고 했다. 

이어 그는 “작년과 다른 점은 타자들을 알고 어떻게 상대할지 분석할 수 있어서 좋은 결과가 나오는 것 같다”면서 “당연히 선수이기 때문에 팀이 우승할 수 있도록 계속해서 좋은 결과를 내고 싶다”고 밝혔다. /what@osen.co.kr


손찬익(ksl0919@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