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종영' 이효리 끝내 눈물..역대MC들과 마지막 '레드카펫' (ft.지코) [Oh!쎈 종합]

[사진]OSEN DB.

[사진]OSEN DB.


[OSEN=김수형 기자]'이효리의 레드카펫'에서 이효리가 끝내 눈물을 흘렸지만, 그의 옆에는 든든한 후배들이 있었다. 역대 MC들이 총출동한 마지막 레드카펫이 됐다. 

29일 KBS 2TV '이효리의 레드카펫'에서 마지막 13회가 전파를 탔다. 

 이효리는 "'다시 봄' 특집인 만큼 다시 보고싶은 분을 모셨다"며 "첫번째 시즌을 책임져준 1대 MC"라며 가수 박재범을 소개했다. 이효리는 "1대 선배님"이라며 너스레, "1대 MC가 잘 닦아놨다"고 했다.  이때, 2대 MC인 잔나비 보컬 최정훈과 3대 MC 악뮤가 나란히 무대 위로 올랐다. 

이효리는 "단독MC 여기가 처음, 첫녹화가 생각보다 떨리더라"며  "지난주 녹화 때 적응해서 이제 재밌다 싶었는데 마지막이 오더라"고 했다. 이에 모두 동감하자 이효리는  "그래서 한 번도 제대로 된 방송이 안 나온 것 같다"고 재치있게 말해 웃음짓게 했다.  



[사진]OSEN DB.

[사진]OSEN DB.


또 이효리는 제작진 제보에 의하면, 대본 숙지 안 하는 MC가 박재범과 자신이라고 했다. 이효리는 "박재범은 왜 안 했나"고 묻자박재범은 "즉흥적인 분위기 자연스러워, 모르는 상태에서 궁금한 것 물어보고 싶었다"며 그래서 더욱 참신했던 질문이 나온 비화를 전했다. 

수현에겐 화제가 됐던 마지막 녹화 때 눈물에 대해 언급, 수현은 "정말 다정한 오빠라고 나오더라"며 눈물을 닦아준 찬혁이 최대 수혜자가 됐다고 했다. 찬혁은 "의도한 것 아냐 원래 내 모습"이라 너스레,수현은 "다음에 하면 잔나비 오빠와 하겠다"며 듀엣 노래도 선보여 박수갈채를 받았다. 

다음은, 이효리 하이라이트 영상을 공개했다. 이효리는 "음악이란 것이잊고 지났는데 사람 마음을 울리는 것을 다시 한 번 느껴, '레드카펫'에 감사하다"고 했다.이에 박재범이 지금도 눈물이 보인다고 하자이효리는 "다른 사람을 봐도 울고 내 영상보면 눈물 난다"며 "매번 웃지만은 않지 않나"며 유쾌하게 받아쳤다.  그러면서 이효리는 "살다보니 또 오겠지 했던 일들이 마지막일 때가 많더라, 마지막까지 소중하고 감사한 무대, 부족한 면들 사랑으로 감싸주셔서 감사하다"고 말했다. 

[사진]OSEN DB.

[사진]OSEN DB.


즉흥적으로 MC들의 노래에 이어, 정식 무대도 꾸몄다.  잔나비에 이어, 악뮤, 박재범도 무대를 꾸몄고, 다 같이 "'더시즌즈'"를 외쳤다. 이효리는 "이제야 (합을) 맞췄다"며 웃음 지었다.   마지막으로 관객들은 '앙코르'를 외쳤고, 이효리가 홀로 다시 무대를 꾸미면서 "레드카펫 끝나지만 '더 시즌즈'는 계속 될 것,다음 MC(지코) 사랑하고 많이 아껴달라"고 덧붙였다.  후임MC인 지코가 새롭게 열 '더 시즌즈' 시즌2는 오는 4월 26일 첫 방송될 예정이다.  /ssu08185@osen.co.kr  


김수형(ssu08185@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