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18년만에 회장 승진' 정용진, 인스타그램서 사라졌다...무슨 일

정용진 신세계 그룹 회장의 인스타그램. 자신의 계정을 소개하는 글 외에는 게시물을 대부분 삭제했다. 사진 인스타그램 캡처
정용진 신세계그룹 회장이 자신의 인스타그램 게시물을 대거 삭제했다.

27일 정 회장의 인스타그램 계정에서는 지금껏 올렸던 게시물이 대부분 사라졌다. 지난 8일 18년 만에 신세계그룹 회장으로 승진한지 20일 만에 이뤄진 조치다.

다만 자신의 계정을 소개하는 글과 프로필 사진은 남겨뒀다. 정 회장은 '믿음 감사 가족 개 만남' 등의 단어를 나열하고 'DM(다이렉트 메시지) 안 읽으니 헛수고하지 마세요'라는 문구로 계정을 소개했다.

정 회장은 그동안 적극적으로 인스타그램에 게시물을 올렸다. 팔로워 숫자도 84만명에 달했다. 자신의 생각을 거침없이 표현해 정치 사회적으로 다양한 해석을 야기하며 논란을 일으키기도 했다. 지난 2021년엔 '멸공', '공산당이 싫어요' 등의 표현으로 노조의 비판을 받자 사과문을 올리기도 했다. 이 때문에 다양한 성향의 소비자를 대상으로 하는 기업에 리스크 요인이 된다는 지적도 받았다.



정용진 신세계그룹 총괄부회장이 8일 회장으로 승진했다.      회장에 오른 건 1995년 말 입사 이후 28년 만으로 2006년 부회장에 오르고서 18년 만의 승진이다.   정 회장의 모친 이명희 회장은 그룹 총괄회장으로서 정 회장의 뒤에서 지원하지만, 신세계그룹 총수(동일인) 지위는 유지한다. 연합뉴스

한편 실적 부진을 겪는 이마트는 전사 희망퇴직을 실시한다. 점포별이 아닌 전사적인 희망퇴직은 이마트가 1993년 설립된 이래 처음이다. 이마트는 25일 수석부장·부장·과장급 중 근속 15년 이상인 직원을 대상으로 희망퇴직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내수 침체와 온라인 쇼핑 증가로 업황이 나빠지자 인력 효율화에 나선 것으로 풀이된다.

한국기업거버넌스포럼은 지난 11일 '정용진 신세계그룹 회장 승진에 대한 반론'이란 논평을 내고 "승진보다 신음하는 이마트 주주에 대한 사과 및 기업 밸류업 대책을 내놓는 것이 옳지 않았나"라고 비판하기도 했다. 이마트의 주가는 28일 종가 기준 6만8400원으로 32만원대를 기록한 2018년 2월과 비교해 79% 하락했다.



이해준(lee.hayjune@joongang.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