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8회 홍창기 동점포+9회 문성주 끝내기' LG, 삼성 마무리 오승환 무너뜨렸다...4-3 끝내기 승리 [잠실 리뷰]

[OSEN=잠실, 최규한 기자] LG 트윈스가 삼성 라이온즈 상대로 끝내기 승리를 거뒀다.LG는 26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2024시즌KBO리그 삼성과시즌 첫 맞대결에서 4-3 끝내기 승리를 거뒀다.3-3 동점인 9회말 LG 공격, 삼성은 마무리 오승환이 올라왔다. 6회 2사 후 임창민, 8회 김재윤에 이어 9회 오승환이 올라왔다. 선두타자 문보경이 우선상 2루타를 때려 끝내기 찬스를 만들었다. 1사 3루에서 문성주가끝내기 중견수 희생플라이로 승리를 이끌었다. LG 문성주가 끝내기 희생플라이를 날린 뒤 환호하고 있다. 2024.03.26 / dreamer@osen.co.kr

[OSEN=잠실, 최규한 기자] LG 트윈스가 삼성 라이온즈 상대로 끝내기 승리를 거뒀다.LG는 26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2024시즌KBO리그 삼성과시즌 첫 맞대결에서 4-3 끝내기 승리를 거뒀다.3-3 동점인 9회말 LG 공격, 삼성은 마무리 오승환이 올라왔다. 6회 2사 후 임창민, 8회 김재윤에 이어 9회 오승환이 올라왔다. 선두타자 문보경이 우선상 2루타를 때려 끝내기 찬스를 만들었다. 1사 3루에서 문성주가끝내기 중견수 희생플라이로 승리를 이끌었다. LG 문성주가 끝내기 희생플라이를 날린 뒤 환호하고 있다. 2024.03.26 / dreamer@osen.co.kr


[OSEN=잠실, 최규한 기자] LG 트윈스가 삼성 라이온즈 상대로 끝내기 승리를 거뒀다.LG는 26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2024시즌KBO리그 삼성과시즌 첫 맞대결에서 4-3 끝내기 승리를 거뒀다.3-3 동점인 9회말 LG 공격, 삼성은 마무리 오승환이 올라왔다. 6회 2사 후 임창민, 8회 김재윤에 이어 9회 오승환이 올라왔다. 선두타자 문보경이 우선상 2루타를 때려 끝내기 찬스를 만들었다. 1사 3루에서 문성주가끝내기 중견수 희생플라이로 승리를 이끌었다. LG 문성주가 끝내기 희생플라이를 날린 뒤 팀 동료 이우찬에게 물세례를 받고 있다. 2024.03.26 / dreamer@osen.co.kr

[OSEN=잠실, 최규한 기자] LG 트윈스가 삼성 라이온즈 상대로 끝내기 승리를 거뒀다.LG는 26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2024시즌KBO리그 삼성과시즌 첫 맞대결에서 4-3 끝내기 승리를 거뒀다.3-3 동점인 9회말 LG 공격, 삼성은 마무리 오승환이 올라왔다. 6회 2사 후 임창민, 8회 김재윤에 이어 9회 오승환이 올라왔다. 선두타자 문보경이 우선상 2루타를 때려 끝내기 찬스를 만들었다. 1사 3루에서 문성주가끝내기 중견수 희생플라이로 승리를 이끌었다. LG 문성주가 끝내기 희생플라이를 날린 뒤 팀 동료 이우찬에게 물세례를 받고 있다. 2024.03.26 / dreamer@osen.co.kr


[OSEN=잠실, 최규한 기자] 26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2024 신한 SOL Bank KBO리그’ LG 트윈스와 삼성 라이온즈의 경기가 열렸다.8회말 무사 선두타자로 나선 LG 홍창기가 동점 우월 솔로포를 날리고 홈을 밟은 뒤 기뻐하고 있다. 2024.03.26 / dreamer@osen.co.kr

[OSEN=잠실, 최규한 기자] 26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2024 신한 SOL Bank KBO리그’ LG 트윈스와 삼성 라이온즈의 경기가 열렸다.8회말 무사 선두타자로 나선 LG 홍창기가 동점 우월 솔로포를 날리고 홈을 밟은 뒤 기뻐하고 있다. 2024.03.26 / dreamer@osen.co.kr


[OSEN=잠실, 한용섭 기자] 프로야구 LG 트윈스가 삼성 라이온즈 상대로 끝내기 승리를 거뒀다. 

LG는 26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2024시즌 KBO리그 삼성과 시즌 첫 맞대결에서 4-3 끝내기 승리를 거뒀다. 

3-3 동점인 9회말 LG 공격, 삼성은 마무리 오승환이 올라왔다. 6회 2사 후 임창민, 8회 김재윤에 이어 9회 오승환이 올라왔다. 선두타자 문보경이 우선상 2루타를 때려 끝내기 찬스를 만들었다. 2루에서 대주자 최승민으로 교체됐다. 



박동원이 초구 번트를 댔으나 파울이 됐다. 2구도 번트 자세에서 볼을 골라 냈다. 3구째 희생번트로 1사 3루를 만들었다. 1사 3루에서 문성주가 끝내기 중견수 희생플라이로 승리를 이끌었다. 

삼성 선발 백정현은 5⅔이닝 5피안타 5볼넷 2탈삼진 2실점을 기록했다. LG 선발 켈리는 6이닝 7피안타 1사구 3실점을 기록했다. 

LG는 선발 라인업으로 박해민(중견수) 홍창기(우익수) 김현수(지명타자) 오스틴(1루수) 오지환(유격수) 문보경(3루수) 박동원(포수) 문성주(좌익수) 신민재(2루수)가 출장했다. 개막전부터 3경기째 똑같은 라인업이다. LG 선발 투수는 외국인 투수 켈리. 최근 3년간 켈리는 삼성 상대로 2021년 2승 무패 평균자책점 2.37, 2022년 3승 무패 평균자책점 2.08, 2023년 2승 1패 평균자책점 3.15로 좋은 성적을 기록했다. 

삼성은 김지찬(중견수) 김성윤(우익수) 구자욱(지명타자) 맥키넌(3루수) 오재일(1루수) 류지혁(2루수) 김현준(좌익수) 김재성(포수) 김영웅(유격수)가 선발 출장했다. 선발 투수는 백정현. 지난해 LG 상대로는 3경기 3승 무패 평균자책점 0.92로 천적이었다. 

LG는 1회 선취점을 뽑았다. 박해민이 좌전 안타로 출루한 뒤 홍창기가 1루수 땅볼 병살타를 때렸다. 2사 후 김현수의 중견수 쪽 타구를 김지찬이 슬라이딩하며 잡으려다 공을 뒤로 빠뜨렸다. 김현수는 3루까지 내달렸고, 3루타로 기록됐다. 오스틴이 좌전 적시타를 때려 김현수를 홈으로 불러 들였다. 

[OSEN=잠실, 최규한 기자] 26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2024 신한 SOL Bank KBO리그’ LG 트윈스와 삼성 라이온즈의 경기가 열렸다.1회말 2사 주자없는 상황 LG 김현수가 3루타를 날리고 3루에 슬라이딩 해 세이프되고 있다. 2024.03.26 / dreamer@osen.co.kr

[OSEN=잠실, 최규한 기자] 26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2024 신한 SOL Bank KBO리그’ LG 트윈스와 삼성 라이온즈의 경기가 열렸다.1회말 2사 주자없는 상황 LG 김현수가 3루타를 날리고 3루에 슬라이딩 해 세이프되고 있다. 2024.03.26 / dreamer@osen.co.kr


삼성은 2회 선두타자 맥키넌이 좌중간 안타로 출루했다. 오재일의 1루수 땅볼로 선행 주자가 2루에서 아웃되면서 1사 1루가 됐다. 류지혁이 우전 안타를 때려 1,2루 찬스를 만들었다. 그러나 김현준의 타구는 1루수 정면 땅볼, 1루수 오스틴이 잡자마자 1루 베이스를 밟고, 1루 주자까지 태그 아웃시키면서 병살타로 이닝이 끝났다. 

삼성은 3회 1사 후 김영웅이 우전 안타로 출루했다. 테이블 세터 김지찬이 유격수 땅볼 아웃, 김성윤이 투수 땅볼 아웃으로 득점없이 끝났다. 4회 3~5번 구자욱-맥키넌-오재일은 삼자범퇴, 켈리는 공 5개로 끝냈다. 5회도 삼자범퇴. 1사 후 김현준과 김재성이 연속 헛스윙 삼진으로 물러났다. 

LG는 3회 2사 후 홍창기가 볼넷으로 출루했다. 김현수가 좌익수와 3루수 사이에 떨어지는 안타를 때려 1,3루 찬스가 됐다. 오스틴이 유격수 땅볼로 물러나며 득점 기회는 무산됐다. 

[OSEN=잠실, 최규한 기자] 26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2024 신한 SOL Bank KBO리그’ LG 트윈스와 삼성 라이온즈의 경기가 열렸다.5회말 2사 3루 상황 LG 홍창기의 달아나는 1타점 내야 안타 때 타구를 잡아 1루로 송구한 삼성 2루수 류지혁이 세이프 판정에 더그아웃을 향해 비디오 판독 제스처를 보내고 있다. 2024.03.26 / dreamer@osen.co.kr

[OSEN=잠실, 최규한 기자] 26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2024 신한 SOL Bank KBO리그’ LG 트윈스와 삼성 라이온즈의 경기가 열렸다.5회말 2사 3루 상황 LG 홍창기의 달아나는 1타점 내야 안타 때 타구를 잡아 1루로 송구한 삼성 2루수 류지혁이 세이프 판정에 더그아웃을 향해 비디오 판독 제스처를 보내고 있다. 2024.03.26 / dreamer@osen.co.kr


LG는 5회 추가점을 뽑았다. 선두타자 문성주가 볼넷을 골라 출루하자, 신민재가 3루수 쪽 희생번트로 1사 2루를 만들었다. 박해민의 1루수 땅볼 아웃 때 주자는 3루까지 진루했다. 2사 3루에서 홍창기의 타구는 2루 베이스쪽 땅볼 타구, 2루수 류지혁이 잡고서 러닝 스로로 1루로 던졌다. 간발의 차이로 세이프 판정. 3루 주자는 득점했다. 

삼성 선수들은 세이프 판정에 모두 안타까운 반응을 보였다. 삼성은 비디오판독을 신청했는데 2분 넘게 판독 끝에 원심 그대로 세이프로 최종 판정이 나왔다. LG가 2-0으로 달아났다. 

[OSEN=잠실, 최규한 기자] 26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2024 신한 SOL Bank KBO리그’ LG 트윈스와 삼성 라이온즈의 경기가 열렸다.6회초 1사 주자없는 상황 삼성 김지찬의 내야 안타 때 LG 2루수 신민재가 불규칙 바운드에 포구에 실패하고 있다. 2024.03.26 / dreamer@osen.co.kr

[OSEN=잠실, 최규한 기자] 26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2024 신한 SOL Bank KBO리그’ LG 트윈스와 삼성 라이온즈의 경기가 열렸다.6회초 1사 주자없는 상황 삼성 김지찬의 내야 안타 때 LG 2루수 신민재가 불규칙 바운드에 포구에 실패하고 있다. 2024.03.26 / dreamer@osen.co.kr


[OSEN=잠실, 최규한 기자] 26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2024 신한 SOL Bank KBO리그’ LG 트윈스와 삼성 라이온즈의 경기가 열렸다.6회초 2사 2, 3루 상황 삼성 맥키넌이 동점 2타점 적시타를 날리고 1루에 안착해 기뻐하고 있다. 2024.03.26 / dreamer@osen.co.kr

[OSEN=잠실, 최규한 기자] 26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2024 신한 SOL Bank KBO리그’ LG 트윈스와 삼성 라이온즈의 경기가 열렸다.6회초 2사 2, 3루 상황 삼성 맥키넌이 동점 2타점 적시타를 날리고 1루에 안착해 기뻐하고 있다. 2024.03.26 / dreamer@osen.co.kr


삼성은 6회초 단숨에 역전에 성공했다. 선두타자 김영웅이 삼진으로 물러났지만, 김지찬의 2루수쪽 땅볼 타구가 포구 직전에 불규칙 바운드에 튀어올랐다. 2루수 신민재의 쇄골에 맞고 튕겼고, 내야 안타가 됐다. 김성윤은 오른발에 투구가 스치며 몸에 맞는 볼로 출루해 1,2루 찬스가 됐다. 구자욱의 1루수 땅볼 아웃으로 2사 2,3루. 

4번타자 맥키넌이 좌익수 앞 적시타를 때려 2-2 동점을 만들었다. 이어 오재일이 우선상 안타를 때려 1,3루 찬스가 이어졌다. 류지혁이 우전 적시타를 때려 3-2로 역전시켰다. 

LG는 6회말 선두타자 오스틴이 볼넷으로 출루했다. 오지환의 타구는 우측 외야 선상으로 날아갔으나 우익수에게 잡혔다. 우익수의 1루 송구가 뒤로 빠지자, 1루주자 오스틴이 2루로 태그업을 시도했으나 태그 아웃됐다.

[OSEN=잠실, 최규한 기자] 26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2024 신한 SOL Bank KBO리그’ LG 트윈스와 삼성 라이온즈의 경기가 열렸다.6회말 무사 1루 상황 LG 오지환의 우익수 플라이 때 2루 태그업을 시도한 1루 주자 오스틴이 2루에서 삼성 유격수 김영웅의 태그에 아웃된 뒤 더그아웃으로 향하고 있다. 2024.03.26 / dreamer@osen.co.kr

[OSEN=잠실, 최규한 기자] 26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2024 신한 SOL Bank KBO리그’ LG 트윈스와 삼성 라이온즈의 경기가 열렸다.6회말 무사 1루 상황 LG 오지환의 우익수 플라이 때 2루 태그업을 시도한 1루 주자 오스틴이 2루에서 삼성 유격수 김영웅의 태그에 아웃된 뒤 더그아웃으로 향하고 있다. 2024.03.26 / dreamer@osen.co.kr


삼성은 7회초 선두타자 김재성이 바뀐 투수 이우찬 상대로 볼넷을 골라 출루했다. 김영웅의 번트 타구는 투수 정면, 투수가 잡아서 2루로 던진 것이 악송구 실책이 되면서 무사 1,2루가 됐다.

김지찬도 희생번트를 시도했다. 3루쪽으로 굴러갔으나, 투수가 재빨리 잡아서 3루로 정확하게 던져 포스 아웃시켰다. 1사 1,2루가 됐다. 김성윤이 헛스윙 삼진으로 물러났다. 구자욱이 때린 타구는 우익수 라인드라이브로 잡혀 아웃됐다. 삼성이 무사 1,2루 찬스를 놓치며 달아나질 못했다. 

LG는 7회말 1사 후 신민재가 좌선상 안타로 출루했다. 그러나 박해민이 2루수 정면 땅볼을 때렸고, 2루-1루로 이어지는 병살타가 됐다. 

삼성은 8회말 투수를 임창민에 이어 김재윤을 올렸다. 선두타자 홍창기는 1볼에서 139km 직구를 때려 우측 담장을 넘어가는 솔로 홈런을 쏘아올려 3-3 동점을 만들었다. 타구속도 164.6km, 비거리는 125.8m였다. 

[OSEN=잠실, 최규한 기자] 26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2024 신한 SOL Bank KBO리그’ LG 트윈스와 삼성 라이온즈의 경기가 열렸다.8회말 무사 선두타자로 나선 LG 홍창기가 동점 우월 솔로포를 날리고 홈을 밟으며 정수성 코치와 기뻐하고 있다. 2024.03.26 / dreamer@osen.co.kr

[OSEN=잠실, 최규한 기자] 26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2024 신한 SOL Bank KBO리그’ LG 트윈스와 삼성 라이온즈의 경기가 열렸다.8회말 무사 선두타자로 나선 LG 홍창기가 동점 우월 솔로포를 날리고 홈을 밟으며 정수성 코치와 기뻐하고 있다. 2024.03.26 / dreamer@osen.co.kr


/orange@osen.co.kr


한용섭(dreamer@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