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파푸아뉴기니서 규모 6.9 강진…"5명 사망·가옥 1천채 파괴"

24일 새벽 북부서 발생…인명피해 더 늘수도

파푸아뉴기니서 규모 6.9 강진…"5명 사망·가옥 1천채 파괴"
24일 새벽 북부서 발생…인명피해 더 늘수도

(뉴델리=연합뉴스) 유창엽 특파원 = 태평양 섬나라 파푸아뉴기니 북부에서 지난 24일(현지시간) 발생한 규모 6.9의 강진으로 5명이 숨지고 가옥 1천여채가 파괴됐다고 AFP통신 등이 25일 전했다.
미국지질조사국(USGS)에 따르면 지진은 전날 새벽 파푸아뉴기니 동세픽주(州) 암분티에서 북동쪽으로 약 38km 떨어진 곳에서 발생했다. 진원 깊이는 40.2㎞로 파악됐다.
이 지진으로 암분티와 웨왁 등 동세픽주 일부 지역에서 피해가 발생했다.
특히 지진은 이미 홍수가 발생한 지역을 덮쳐 피해가 커졌다.
앨런 버드 동세픽주 주지사는 "지금까지 가옥 1천채가량이 파괴됐다"면서 구조 당국이 피해 상황을 집계하고 있다고 말했다.


경찰 관계자는 사망자 5명이 보고됐다며 구조팀이 오지 정글을 수색 중이어서 인명피해가 더 늘어날 수 있다고 밝혔다.
파푸아뉴기니 고지대에서는 이달 초 산사태와 홍수로 최소 23명이 숨지기도 했다.
파푸아뉴기니는 '불의 고리'로 불리는 환태평양 조산대 위에 위치해 지진이 잦다.
yct9423@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AI 학습 및 활용 금지>
유창엽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