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엑스 일일 이용자 수 감소 지속…머스크 인수 후 23%↓

엑스 일일 이용자 수 감소 지속…머스크 인수 후 23%↓

(샌프란시스코=연합뉴스) 김태종 특파원 =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가 보유한 소셜미디어(SNS) 엑스(X·옛 트위터) 이용자 수가 계속해서 줄어들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23일(현지시간) 글로벌 앱 마켓 분석기업 센서타워에 따르면 지난 2월 미국에서 X의 모바일 앱 평균 일일 활성 사용자 수는 2천700만명으로 집계됐다.
이는 1년 전 같은 기간보다 18% 감소한 수치로, 머스크가 X를 인수한 직후인 2022년 11월과 비교하면 23%가 줄어들었다.
지난 2월 전 세계 모바일 앱의 일일 활성 사용자 수도 1억7천400만 명으로 전년 동기 대비 15% 감소했다.
전 세계 이용자 수는 머스크가 인수한 직후인 2022년 10월 약간 늘어난 것을 제외하면 매월 감소를 나타냈다고 센서타워는 밝혔다.
이는 같은 기간 경쟁 SNS의 전 세계 이용자 수가 증가한 것과는 대조적이다. 스냅챗은 8.8%, 인스타그램은 5.3%, 페이스북은 1.5%, 틱톡은 0.5% 각각 증가했다.


센서타워는 이들 앱도 같은 기간 모두 미국에서 이용자 수가 다소 줄어들기는 했지만, X만큼 감소 폭이 큰 앱은 없다고 짚었다.
센서타워의 수석 인사이트 분석가인 아베 유세프는 "X는 경쟁사 대비 활성 이용자 수가 많이 감소했다"며 "이는 노골적인 콘텐츠에 대한 실망, 일반적인 플랫폼 기술 문제, 짧은 영상 플랫폼의 위협 증가 등이 원인일 수 있다"고 분석했다.
X의 대항마로 지난해 7월 페이스북 모회사 메타가 출시한 스레드의 지난 2월 미국의 일일 모바일 이용자 수는 160만명, 전 세계적으로는 1천400만명에 달했다.
X의 일일 이용자 수의 10분의 1에 미치지 못하는 수준이다. 그러나 시장정보기업 앱토피아에 따르면 스레드의 앱 다운로드는 X를 크게 앞서고 있다.
지난 2월 미국에서 X 앱이 한 번 다운로드될 때마다 스레드의 다운로드 횟수는 16건에 달했다고 앱토피아는 전했다.
톰 그랜트 앱토피아 리서치 부사장은 "마이크로블로깅(짧은 메시지로 여러 사람과 소통하는 서비스) 플랫폼의 경우 X가 앱 다운로드에서 압도적인 시장 점유율을 기록했으나, 스레드 출시 이후에는 완전히 바뀌었다"고 말했다.
taejong75@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AI 학습 및 활용 금지>
김태종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