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러 대선 투표율도, 푸틴 득표율도 신기록…부정선거 논란은 계속

74% 투표율에 푸틴 87%대 지지율…'병합' 크림반도·우크라 점령지 90%대 "학생·공무원 강제 투표…'투명' 선거함·펼친 투표용지도" "투명 투표함·공무원 휴대전화 인증샷 강요"…여진 가능성도

러 대선 투표율도, 푸틴 득표율도 신기록…부정선거 논란은 계속
74% 투표율에 푸틴 87%대 지지율…'병합' 크림반도·우크라 점령지 90%대
"학생·공무원 강제 투표…'투명' 선거함·펼친 투표용지도"
"투명 투표함·공무원 휴대전화 인증샷 강요"…여진 가능성도

(모스크바·서울=연합뉴스) 최인영 특파원 김연숙 기자 =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역대 최고 득표율로 대선에서 승리한 가운데 러시아 대선 투표율도 신기록을 경신했다.
인테르팍스 통신에 따르면, 니콜라이 불라예프 러시아중앙선거관리위원회 부위원장은 17일(현지시간) 대선 종료 후 "모스크바 시각으로 오후 8시 37분 기준 전국 투표율은 74.22%"라고 말했다.
이는 러시아 대선 투표율 신기록이다. 기존 최고 기록은 1996년 69.81%이었다.


러시아 대선 최초로 도입한 온라인 투표(원격 전자투표)의 기록은 더 높다. 러시아 디지털개발부는 온라인 투표에 440만명이 참여해 최종 94%의 투표율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18일 오전 개표가 95.08% 진행된 상황에서 푸틴 대통령의 득표율은 87.32%로 집계됐다. 이는 소련 붕괴 후 러시아 역사상 가장 높은 득표율이라고 러시아 스푸트니크 통신은 전했다.
특히 러시아가 2022년 2월 '특별군사작전' 이후 점령한 우크라이나 4개 지역의 득표율은 90%를 넘나든다.
러시아가 '새 영토'로 부르는 우크라이나 동·남부 도네츠크, 루한스크, 자포리자, 헤르손에서 푸틴 대통령의 득표율은 각각 95.23%, 94.12%, 92.83%, 88.12%로 집계됐다.
러시아가 2014년 병합한 크림반도에서는 개표율 1.11% 상황에서 푸틴 대통령이 93.27% 득표율을 기록 중이다.
우크라이나는 자국 점령지에서 진행되는 선거가 "국제법 규범과 원칙을 노골적으로 무시한 것"이라며 무효를 주장했다.
유럽연합(EU)도 이들 지역 선거를 인정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그러나 서방에서는 러시아 선거 자체가 투명하지 못했다고 비판하고 있다.
미국, 영국, 독일 등은 푸틴 대통령 정적들의 투옥과 주민 검열로 투표가 자유롭지도, 공정하지도 않았다고 이번 선거 결과에 대해 평가절하하고 있다.
미 정치전문매체 폴리티코는 이번 대선을 '조작 선거', '선거 사기'로 규정하며 러시아 공공 부문 근로자, 학생, 국영 기업 직원들이 어쩔 수 없이 투표를 해야 했다고 보도했다.
투표율은 당국에 의해 모니터링됐으며, 공무원들은 각자 투표를 마친 후 보고해야 했다고 이 매체는 전했다. 일부 지역에선 공무원들이 친척들을 데려와야 했고, 그 위치 정보는 특별 설계된 앱을 통해 감독자와 공유됐다고 한다.
앞서 미 일간 워싱턴포스트(WP)도 이번에 최초 도입된 온라인 투표가 투표율을 끌어올릴 수는 있지만 조작도 가능하다고 지적한 바 있다.
WP는 또 공무원들과 국영 기업 직원들이 정부에 대한 충성심을 증명하기 위해 푸틴 대통령에게 투표한 휴대전화 사진을 보여줄 것을 명령받았다고 전했다.
특히 이번 선거 기간 점령지에서 진행된 사전투표에서는 선거요원들이 총을 든 군인과 함께 '투명한' 투표함을 들고 가정집을 방문, 투표를 지켜보는 장면이 공개되면서 서방 언론 등을 중심으로 비밀투표 위반 논란이 제기됐다. 군인은 기표한 투표용지를 접지도 않고 투명 투표함에 넣는 모습도 전해져 투표 조작 논란에 힘을 실었다.
abbie@yna.co.kr
nomad@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AI 학습 및 활용 금지>
최인영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