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김남주, 혼돈에 직면→차은우에 "그 사람 만나게 해줘"('원더풀월드') [어저께TV]

'원더풀월드' 방송화면

'원더풀월드' 방송화면


[OSEN=최지연 기자] 김남주가 혼돈에 직면하기로 결심했다. 

16일 방송된 MBC 금토드라마 '원더풀 월드'(기획 권성창/연출 이승영 정상희/극본 김지은/제작 삼화네트웍스)에는 은수현(김남주 분)이 권선율(차은우 분)의 정체를 의심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은수현은 김은민(강명주 분)의 병실에서 권선율을 만났다. 권선율에게 여길 어떻게 왔냐고 묻기도 전, 김은민의 상태가 나빠지자 권선율은 곧장 침대로 달려가 심폐소생술을 보였다.

정신없는 상황이 일단락 된 후, 병원 옥상에서 둘은 다시 만났다. 권선율은 "그 사람 아들도 여기에 있다. 사람 죽는 게 싫어서 그랬다"고 방금 자신의 행동을 해명했다. 

'원더풀월드' 방송화면

'원더풀월드' 방송화면




이후 권선율은 도박빚이 있는 권민혁을 찾으러 온 패거리와 병원에서 주먹 다툼을 했다. 은수현은 그런 권선율을 보고 "너 왜 이렇게 사니? 부모님 생각해서라도 참견 좀 해야겠다”고 말했다. 

이를 들은 권선율은 “얻다 대고 조언이세요. 당신 살인자잖아”라며 “본인 인생이나 똑바로 살아”라고 못을 박았다.  그래도 은수현은 다시 권선율을 찾았다. 폐차장에서 만난 둘은 사과를 주고 받고, 캠프 파이러를 하며 다시 관계의 거리감을 좁혀갔다.

권선율은 김은민의 가족을 찾는다는 은수현의 말을 기억하고 "원한다면 그 아들을 만나게 해줄 수 있다. 만나보겠냐"고 물었다. 은수현은 "내가 할 수 있는 일을 하겠다"고 거절했다.  다음날, 은수현은 문득 양평 �션 화재사고의 아들로 알려진 권선율에는 불 공포증이 있어야 한다는 걸 깨달았다. 그러나 권선율은 캠프 파이어 중 그런 기색도, 왼쪽 어깨에 화상 흉터도 없었다.  은수현은 '선율아. 너, 누구니?'라며 권선율의 정체를 의심하기 시작했다. 그 시각, 권선율은 아무도 모르게 김은민의 병실로 들어가 그의 손을 어루만지며 "엄마"라고 불러 충격을 자아냈다.

권선율은 화자사고의 아들이 아닌, 은수현의 아들을 죽인 뺑소니사고 가해자 권지웅의 아들이었던 것. 방송 말미, 다음 화 예고편에서는 은수현이 "그 사람 아들, 만나게 해 줄 수 있다고 했지"라며 권선율에게 묻는 듯한 대사가 들려 기대감을 높였다. 

/ walktalkunique@osen.co.kr

[사진] '원더풀월드' 방송화면


최지연(walktalkunique@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