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이용식, 제작진 불러 "중대발표 있다. 딸 수민-원혁 모르는 얘기"..손주? ('조선의 사랑꾼')

[사진]OSEN DB.

[사진]OSEN DB.


[OSEN=최이정 기자] TV CHOSUN 순도 100% 리얼 다큐예능 ‘조선의 사랑꾼’에서 이용식이 ‘중대발표’를 예고한다. 딸 이수민의 결혼식을 앞두고 ‘중대발표’를 위해 이용식이 준비했다는 메모에는 알 수 없는 키워드들이 적혀 있어 긴장감을 자아낸다. 18일 방송될 ‘조선의 사랑꾼’에서는 ‘국가대표 딸바보’ 이용식과 아내 김외선 씨가 제작진을 집으로 불러 “중대발표가 있다”고 밝힌다. 한참을 고민하다 입을 연 이용식은 “오늘 무슨 이야기를 하려면 목이 굉장히 마를 것 같다. 수민이랑 원혁은 모르는 얘기다”라며 마음이 무거운 듯 물 한 잔을 요청했다. 하지만 이용식과 함께 긴장한 듯하던 김외선 씨는 “수민이랑 원혁, 그리고 그 부모님들 의견까지 들어야 할 이야긴데...당신이 지금 섣부르게 회견을 하고 있다”고 이용식을 질책했다.  제작진과 이야기를 나눈 뒤 잔뜩 굳은 표정으로 이수민원혁과의 저녁 자리에 나간 이용식은 ‘손주, 파주, 건강’이라고 적힌 메모를 식사 직전까지 들여다봤다. 그리고 마침내 ‘중대발표’의 실체를 접한 원혁은 침만 꿀꺽 삼킬 뿐 제대로 말을 잇지 못했다. 원혁의 부모님 또한 이 소식에 심각한 표정을 숨기지 못한 가운데, 이용식의 ‘중대발표’ 내용은 본 방송에서 공개된다.  천신만고 끝에 결혼을 발표한 이수민원혁이 맞닥뜨리게 될 이용식의 충격적인 ‘중대발표’ 내용은 이날 오후 10시 리얼 다큐 예능 TV CHOSUN ‘조선의 사랑꾼’에서 만날 수 있다.

/nyc@osen.co.kr

[사진] '조선의 사랑꾼'




최이정(nyc@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