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크로아티아 이어 보스니아도 EU 가입할까…협상 개시 권고

크로아티아 이어 보스니아도 EU 가입할까…협상 개시 권고

(서울=연합뉴스) 김문성 기자 = 유럽 남동부 발칸반도에 있는 보스니아 헤르체고비나의 유럽연합(EU) 가입 협상이 시작될 가능성이 커졌다.
EU 집행위원회는 12일(현지시간) 이같은 협상 개시 권고 결정을 발표할 것으로 보인다고 블룸버그 통신이 11일 보도했다.
EU에 가입하려면 27개 회원국이 만장일치로 협상 개시를 결정한 뒤 협상을 거쳐 그 결과에 모두 동의하는 절차 등을 밟아야 한다. 마지막 EU 가입국이 2013년 크로아티아로, 공식 승인을 받는 데 10년이 걸렸다.

인구 330만명의 보스니아는 2016년 EU 가입을 신청했으며, 지난해 가입 후보국 지위를 받았다.
이 나라는 보스니아계 및 크로아티아계가 지배하는 보스니아헤르체고비나 연방과 세르비아계의 스릅스카공화국 등 한 국가 두 체제로 이뤄져 불안한 동거를 하고 있다.


스릅스카공화국은 러시아와 세르비아의 지원을 받으며 분리 독립을 주장하고 보스니아의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가입 구상에도 반대한다.
이웃 국가인 세르비아, 몬테네그로, 알바니아, 북마케도니아는 물론 우크라이나, 몰도바가 EU 가입을 추진하고 있다.
EU는 러시아와 중국의 영향력 확대를 막기 위해 EU 가입국을 늘리는 방안을 모색해왔다.
kms1234@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AI 학습 및 활용 금지>
김문성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