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VVUP, 이어어택→라치카 지원사격..첫 싱글부터 초호화 제작진 참여

[사진]OSEN DB.

[사진]OSEN DB.


[OSEN=지민경 기자] 4인조 신인 걸그룹 VVUP(비비업)의 첫 싱글에 댄스 크루 라치카도 힘을 보탠다.

VVUP(현희, 킴, 팬, 수연)은 오는 13일 정오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첫 번째 싱글 'Doo Doom Chit'(두둠칫)을 발매하는 가운데, 안무 제작에는 라치카가 지원사격에 나섰다.

라치카는 Mnet '스트릿 우먼 파이터'에 출연하며 국내에 댄스 신드롬을 일으킨 크루로 그동안 보아, 효연, 트와이스, 청하, 에스파 등 K-POP 대표 아티스트들의 안무 제작에 참여해 왔다. 특색 있는 노랫말의 느낌을 살리면서도 네 멤버의 힙한 매력을 극대화해 무대 보는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라치카뿐만 아니라 VVUP의 첫 싱글 'Doo Doom Chit'을 위해 초호화 제작진이 뭉쳤다. 먼저, 곡 작업은 방탄소년단 '쩔어', 갓세븐 '하드캐리', 트와이스 'ONE SPARK' 등을 작곡하며 K-POP 히트 메이커로서의 저력을 입증한 프로듀서 이어어택(earattack)이 맡았다. 화려한 비트와 중독성 있는 멜로디 라인으로 노래를 듣는 이들을 모두 '두둠칫' 하게 만들 예정이다.



뮤직비디오는 세계적 팝스타 도자캣, 아리아나 그란데 등과 협업한 한나 럭스 데이비스(Hannah Lux Davis) 뮤직비디오 겸 영화 감독이 연출한다. 한나 럭스 데이비스만의 감각적인 해석과 영상미로 세련된 멋스러움을 전해줄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VVUP은 올 상반기 데뷔 예정인 4인조 신인 걸그룹이다. 데뷔 전 첫 싱글의 뮤직비디오 티저가 유튜브 트렌딩 인도네시아 7위에 오르며 이례적인 화력을 보이고 있다. 특히, 음악부터 퍼포먼스, 뮤직비디오까지 초호화 제작진의 지원사격 속 데뷔부터 남다른 행보를 예고한다. 이들은 VVUP의 세계관을 알리는 첫 싱글 'Doo Doom Chit'으로 정상을 향한 힘찬 날갯짓을 시작한다. /mk3244@osen.co.kr

[사진] 이고이엔티


지민경(mk3244@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