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이주빈, 진짜 내조의 여왕 ('눈물의 여왕')

[사진]OSEN DB.

[사진]OSEN DB.


[OSEN=최이정 기자] 배우 이주빈이 '내조의 여왕'으로 변신했다.

이주빈은 지난 9, 10일 방송된 tvN 새 토일드라마 '눈물의 여왕'에 홍수철(곽동연 분)의 아내이자 우아함과 기품이 넘치는 인물 천다혜 역으로 첫 등장했다.

이날 방송에서 천다혜는 냉랭한 분위기가 느껴지는 홍해인(김지원 분), 백현우(김수현 분) 부부와 달리, 남편 홍수철과 딱 달라붙어 있는 모습으로 잉꼬부부의 금슬을 드러냈다.

또한 천다혜는 할아버지 홍대만(김갑수 분)의 호출에 긴장한 홍수철을 달래고 용기를 북돋아 주며, 똑부러지면서도 다정한 아내의 면모를 보여줬다.



이 가운데 이주빈은 고급스럽고 세련된 분위기로 등장과 동시에 시선을 사로잡았다. 뿐만 아니라 다정한 눈빛과 차분한 어조로 천다혜 캐릭터에 자연스럽게 녹아들며 극의 몰입도를 높였다.

특히 부부로 호흡을 맞추게 된 곽동연 배우와의 남다른 케미는 '눈물의 여왕'의 관전 포인트 중 하나가 될 전망이다. 이에 극의 새로운 활력소로 열연을 펼칠 이주빈의 활약에도 기대가 모아진다.

한편 '눈물의 여왕'은 매주 토, 일요일 오후 9시 10분 방송된다.

/nyc@osen.co.kr

[사진] '눈물의 여왕' 방송 캡처


최이정(nyc@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