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한채아, 주원과 12년만에 재회..'야한 사진관' 특별출연

[사진]OSEN DB.

[사진]OSEN DB.


[OSEN=최이정 기자] 배우 한채아가 '야한(夜限) 사진관'으로 주원과 12년 만에 재회한다.

11일 소속사 매니지먼트 봄 측은 ”한채아가 오늘 첫 방송되는 지니 TV 오리지널 '야한(夜限) 사진관'(극본 김이랑, 연출 송현욱, 제작 슬링샷 스튜디오, 씨제스 스튜디오) 1회에 특별 출연한다”라고 밝혔다.

'야한 사진관'은 오직 죽은 자들을 위해 존재하는 귀객 전문 사진관의 까칠한 사진사 서기주(주원 분)와 열혈 변호사 한봄(권나라 분)이 서늘한 밤손님들과 생과 사를 오가며 펼치는 아찔하고도 기묘한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다.

한채아는 1회에 등장해 주원과 12년 만에 한 작품에서 만난다. 한채아와 주원은 2012년 KBS2 드라마 '각시탈'에서 각각 이강토 역과 채홍주 역으로 호흡을 맞춘 바 있다. 오랜만에 한 작품에서 만난 두 사람이 어떤 연기를 보여줄 지 관심이 쏠린다.



아울러 한채아는 오는 18일 첫 방송되는 KBS2 새 월화드라마 '멱살 한번 잡힙시다'(극본 배수영, 연출 이호·이현경)에 신경정신과 원장 유윤영 역으로 출연을 앞두고 있다. 연달아 작품 출연을 알린 한채아의 열일 행보에도 이목이 집중된다.

'야한 사진관'은 오늘 11일 오후 10시 지니 TV, 지니 TV 모바일, ENA에서 첫 방송된다.

/nyc@osen.co.kr

[사진] 매니지먼트 봄


최이정(nyc@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