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눈물의 여왕' 김지원 비서는 에이핑크 윤보미..배우 복귀 '합격점'

[사진]OSEN DB.

[사진]OSEN DB.


[OSEN=최이정 기자] 그룹 에이핑크 겸 배우 윤보미가 '눈물의 여왕' 첫 방송부터 존재감을 선보였다.

윤보미는 지난 9, 10일 방송된 tvN 새 토일드라마 '눈물의 여왕'(극본 박지은/ 연출 장영우, 김희원/ 제작 스튜디오드래곤, 문화창고, 쇼러너스) 1, 2회에서 나비서 역으로 호연을 펼쳤다.

'눈물의 여왕'은 퀸즈 그룹 재벌 3세이자 백화점의 여왕 홍해인(김지원 분)과 용두리 이장 아들이자 슈퍼마켓 왕자 백현우(김수현 분), 3년 차 부부의 아찔한 위기와 기적처럼 다시 시작되는 사랑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극 중 윤보미가 연기하는 나비서는 홍해인의 비서로, 도도해 보이지만 알고 보면 통통 튀는 밝은 면을 지닌 매력적인 인물이다.

이날 방송에서 윤보미는 하늘색 정장과 깔끔한 헤어 스타일로 프로페셔널한 비서의 분위기를 물씬 풍겼다. 그는 업계 동향에 대해 디테일하게 브리핑하며 홍해인을 보좌했고, 깔끔한 일처리와 함께 홍해인의 기분까지 완벽하게 살피는 모습으로 깊은 인상을 남겼다.



나비서는 홍해인이 1조 클럽 단톡방에 초대되지 못한 이유를 설명하는가 하면 백화점 경쟁사의 소식까지 전하며 자신만의 역할을 톡톡히 했다. 이후 회의에서도 진지한 모습으로 일하며 눈도장을 찍었다. 또한 백현우에게 홍해인의 전달 사항을 전하며 "지금 당장 오시랍니다. 화가 좀 많이 나셨어요"라고 말해 극의 긴장감을 더욱 높이기도 했다.

윤보미는 안정적인 연기력은 물론 비서의 특징을 살린 비주얼로 완벽한 캐릭터 소화력을 입증했다. 윤보미만의 긍정적인 에너지로 채워할 나비서가 극 중 어떤 활약과 매력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을지 주목된다.

한편, 윤보미는 에이핑크 멤버이자 배우로도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2012년 tvN '응답하라 1997' 속 윤윤제 어머니의 아역으로 특별출연한 것을 시작으로 웹드라마 '연애탐정 셜록K', SBS '농부사관학교', seezn '오빠가 대신 연애 해줄게', MBC에브리원 '제발 그 남자 만나지 마요'에서는 주연으로 활약했다.

/nyc@osen.co.kr

[사진] '눈물의 여왕' 방송 캡처


최이정(nyc@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