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아이브, 팬미팅 '매거진 아이브' 성공적 마무리.."행복한 시간"

[사진]OSEN DB.

[사진]OSEN DB.


[OSEN=지민경 기자] 'MZ 워너비 아이콘' 아이브(IVE: 안유진.가을.레이.장원영.리즈.이서)가 다채로운 무대로 다이브(공식 팬클럽명)와 추억을 쌓았다. 

소속사 스타쉽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아이브는 지난 9일과 10일 양일간 서울 송파구 올림픽핸드볼경기장에서 열린 다이브 2기 팬미팅 '매거진 아이브(MAGAZINE IVE)'로 팬들과 만났다. 

티켓 오픈과 동시에 전석 매진을 기록하며 저력을 과시한 아이브는 마지막 날인 10일에 오프라인 공연과 더불어 글로벌 플랫폼 비욘드 라이브(Beyond LIVE)를 통해 온라인 생중계를 동시 진행해 현장에서 함께하지 못한 팬들의 아쉬움을 달랬다. 

[사진]OSEN DB.

[사진]OSEN DB.




이번 팬미팅은 '매거진 아이브'라는 콘셉트로 진행되어 직장인 아이브의 모습 또한 엿볼 수 있는 등 무대 위의 매력과는 또 다른 반전 매력을 뽐내는 풍성한 코너들로 보는 재미를 더했다. 다이브 역시 이번 팬미팅의 드레스코드인 딸기와 청청 의상 등을 입고 참석해 '매거진 아이브' 백배 즐기기에 나섰다.

다이브의 뜨거운 함성 속 '로얄(ROYAL)' 무대로 화려하게 등장한 아이브는 팬미팅의 시작을 알리며 '매거진 아이브' 속 자신이 맡은 직무 소개로 팬들과 인사를 나눴다. 

이어 아이브는 각자의 역할과 관련된 '다이브가 원하는대로 찰칵!', '블라인드 인터뷰', '디자이너 그림 테스트', '커스텀 패션왕', '챌린지 트렌드 분석', '다이브의 칭찬 감옥에 갇힌 아이브' 등의 다채로운 게임 코너를 진행했다. 창간 2주년을 맞은 매거진 제작진(포토그래퍼, 인터뷰어, 디자이너, 패션팀, PD, 에디터)으로 변신한 아이브는 자신이 맡은 캐릭터에 과몰입한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OSEN DB.

[사진]OSEN DB.


팬들의 적극적인 참여로 이루어진 코너부터 멤버들의 케미스트리와 입담이 드러나 큰 호응을 얻은 토론 코너까지 다양한 코너로 아이브는 다이브와 소통하며 팬미팅의 열기를 끌어올렸다. 

이와 함께 아이브는 한시도 눈을 뗄 수 없는 퍼포먼스 무대로 팬들을 더욱 열광케 만들었다. 아이브에게 첫 대상의 영예를 안겨준 '러브 다이브(LOVE DIVE)'를 시작으로 '아이엠(I AM)', '키치(Kitsch)', '배디(Baddie)', '오프 더 레코드(Off The Record)' 등 메가 히트를 기록한 타이틀곡 무대에 팬들의 떼창이 이어졌고, 팬들과 함께 즐길 수 있는 '오티티(OTT)', '낫 유어 걸(NOT YOUR GIRL)' 등의 무대를 선보이며 다채로움을 배가시켰다. 

특히 오직 '매거진 아이브'만을 위해 준비한 '홀리 몰리(Holy Moly)' 무대가 이어지자 팬들의 함성은 최고조에 이르렀다. 다이브의 열띤 응원에 아이브는 객석에서 등장해 다이브와 눈을 맞추며 '립스(Lips)', '궁금해 (Next Page)' 무대로 화답했고, 장원영의 단독 작사로 화제를 모은 팬송 '샤인 위드 미(Shine With Me)'를 끝으로 '매거진 아이브'의 막을 내렸다. 

[사진]OSEN DB.

[사진]OSEN DB.


팬미팅 '매거진 아이브'를 성황리에 마친 아이브는 "다이브와 가깝게 소통할 수 있는 시간이 된 것 같아서 행복하고 즐거운 시간이었다. 월드 투어를 통해 무대로 다이브와 만나다가 이렇게 팬미팅으로 함께하니까 또 색다른 느낌이었던 것 같다"라며 "이틀 동안 함께해줘서 너무 고마웠고, 언제나 다이브가 아이브를 믿고 응원해 주시는 만큼 좋은 모습으로 보답할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아이브는 지난해 10월 서울을 시작으로 일본, 아시아, 미주, 유럽, 남미, 호주 등 19개국 27개 도시를 순회하는 첫 번째 월드 투어 '쇼 왓 아이 해브'(IVE THE 1ST WORLD TOUR 'SHOW WHAT I HAVE')를 개최해 활발한 글로벌 활동을 펼치고 있다. /mk3244@osen.co.kr

[사진] 스타쉽엔터테인먼트


지민경(mk3244@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