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아이유, 9월 21·22일 '월드투어' 한국 앙코르 공연 "이번엔 상암으로" [Oh!쎈 현장]

[사진]OSEN DB.

[사진]OSEN DB.


[OSEN=유수연 기자] 가수 아이유(IU)가 월드투어 앵콜 공연을 예고했다.

아이유는 10일 서울 송파구 방이동에 위치한 올림픽공원 KSPO DOME(체조경기장)에서 월드투어 ‘2024 IU H. E. R. WORLD TOUR CONCERT’를 개최했다. 지난 2일 첫 공연을 펼친 가운데, 3일, 9일에 걸쳐 오늘(10일) 마지막 서울 단콘을 펼쳤다.

이날 4부 시작 전, 아이유는 오는 9월 21과 22일, 양일간 서울 마포구 상암월드컵경기장에서 추가 공연 소식을 예고해 관객들의 환호를 받았다.

‘Shopper’ 무대와 등장한 그는 “처음으로 월드투어를 하게 되었는데, 저도 이렇게 많이 공연하고, 매주 여러 도시에 가서 팬분들과 만나는게 처음이라 설레기도, 걱정도 된다. 감사하게도 다 매진이 되고 있다”라며 운을 뗐다.



이어 “한국 팬분들이 투어를 열심히 한바퀴 돌고 오는 동안 제가 많이 보고싶을 거 아니냐. 그래서 앵콜 공연을 해야 하지 않나, 싶었다. 이번엔 새로운 곳으로 간다. 30대에 정말 끊임없이 도전한다. 이번에는 상암으로 간다"라고 설명했다.

아이유는 "시간이 아직 많이 남았지만, 그때는 체조와는 또 다른 분위기의 공연을 준비해 보고자 한다. 또 모실 수 있는 객석 수가 조금 더 많기 때문에, 오늘 이 공연의 힘을 받아서 한 바퀴 잘 돌고, 9월에 여러분과 웃는 모습으로 다시 보겠다"라고 예고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아이유는 서울을 시작으로, 요코하마, 타이페이, 싱가포르, 자카르타, 홍콩, 마닐라, 쿠알라룸푸르, 런던, 베를린, 방콕, 오사카, 뉴어크, 애틀란타, 워싱턴 D.C, 로즈몬트, 오클랜드, 로스앤젤레스까지 곳곳을 방문해 월드투어 열기를 이어간다. 오사카는 8일부터 17일까지 2차 선행예매 실시, 싱가포르는 오는 15일 진행된다.

/yusuou@osen.co.kr

[사진] EDAM 제공


유수연(yusuou@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