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파묘’, 700만 돌파..천만 ‘서울의 봄’보다 4일 빠르다[공식]

[사진]OSEN DB.

[사진]OSEN DB.


[OSEN=강서정 기자] 엄청난 몰입감으로 수많은 관객을 극장으로 이끌고 있는 영화 ‘파묘’(감독 장재현)가 개봉 16일차에 700만 관객을 돌파하는 기염을 토했다. 

거액의 돈을 받고 수상한 묘를 이장한 풍수사와 장의사, 무속인들에게 벌어지는 기이한 사건을 담은 오컬트 미스터리 영화 파묘’가 개봉 16일 만에 700만 관객을 돌파하며 새로운 역사를 써내려가고 있다.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의하면 ‘파묘’는 16일 연속 박스오피스 1위를 수성하며 3월 8일(금) 누적 관객수 7,009,491명을 기록했다. ‘파묘'는 개봉 10일 차에 500만, 11일 차에 600만, 16일차에 700만 관객을 동원하며 거침없는 흥행 질주를 이어가고 있다. 이는 2023년 최고 흥행작 ‘서울의 봄’보다 4일 빠른 속도로 이후 ‘파묘’가 달성할 새로운 흥행 기록을 기대케 한다.  

한편, 700만 돌파 소식과 함께 ‘파묘’ 팀의 특별한 인증 사진 또한 공개됐다. 각자 개성 넘치는 자세로 700 숫자 풍선을 완성한 장재현 감독과 최민식, 김재철, 양손에 든 파 인형과 고양이 인형으로 ‘파묘’를 표현한 김고은, 손으로 숫자 7을 그린 유해진의 센스 있는 인증 사진이 현장에서의 유쾌한 분위기를 전한다.



700만 관객을 동원하며 흥행 신기록을 갈아치우고 있는 영화 ‘파묘’는 전국 극장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kangsj@osen.co.kr

[사진] 쇼박스 제공


강서정(kangsj@osen.co.kr)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